한 아이의 세상

입양으로 바꿀 수 있어

편집팀 | 기사입력 2020/05/14 [16:22]

한 아이의 세상

입양으로 바꿀 수 있어

편집팀 | 입력 : 2020/05/14 [16:22]

 

보건복지부는 511()15회 입양의 날을 맞아 정부포상 6(훈장 1, 대통령표

2,국무총리표창 4), 보건복지부 장관 표창 16명 등 입양 유공자 22명에 대해 포상

한다.

 

이번 입양의 날은 코로나19 상황으로 기념식을 개최하지 않고 온라인 기념행사로

추진한다. 이에 따라 포상 수여식은 생략하고, 포상자 추천기관별로 포상 수여

부상을 전달하는 방식으로 진행한다.

 

 

주요 유공자는 다음과 같다.

 

첫째, 5명의 자녀(32)를 입양한 입양가족으로서 지난 2005년부터입양에 대한

편견 해소와 공개입양 홍보를 위해 꾸준히 활동한 천병희씨가 국민훈장 동백장을

받는다.

 

둘째, 입양기관인 동방사회복지회에서 지난 37년간 입양업무 수행을 통해 아동복

지에 헌신한 김혜경씨가 대통령 표창을 받는다.

1956년 한국에서 미국으로 입양된 입양인으로 국제 입양인커뮤니형성에 기여한 수

잔 순금 콕스씨(홀트인터내셔널 부회장)3명은 국무총리 표창을 수상한다.

 

2019년 한 해 동안 입양으로 새롭게 가족을 만난 아동은 총 704명으로2018(681)

23명이 증가했다. 세부적으로는 국내입387, 국외입317명으로 지난해보다 각

각 국내9, 국외 14명이 늘어났다.

 

미숙아, 저체중아 등 건강 이상 아동에 대한 국내입양은 51명으지난 해(23)보다 2

8(221%)늘어난(국내입양 차지비율 6.1%13.2%)반면,국외입양은 112명으로 지난해(135)

보다 23(17.1%)줄어든(국외입차지비율 44.5%35.3%) 것으로 나타났다.

 

보건복지부 아동복지정책과장은 코로나19로 인해 입양의념식 행사를 개최하지

못해 아쉽고, 이번 코로나19극복 과정에서 우리 사회가 가정과 일상의 소중함을

다시 일깨우는 계기가 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또한 정부는 국민에게 입양에 대한 올바른 정보를 제공하양에대한 편견

을 해소하여 더 많은 아이들이 가정에서 사랑받고 성장할 수 있도록 더욱 노

력할 것이라고 밝혔.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