긴급 돌봄 지원 사업 시행

이용시설 휴관에 대응

김수민 기자 | 기사입력 2020/05/21 [18:13]

긴급 돌봄 지원 사업 시행

이용시설 휴관에 대응

김수민 기자 | 입력 : 2020/05/21 [18:13]

한국장애인개발원 세종특별자치시발달장애인지원센터는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으로 인한 장애인이용시설이 휴관함에 따라 세종 지역 발달장애인 긴급돌봄 사업을 시행한다고 15일 밝혔다.

세종발달센터는 세종특별자치시사회복지공동모금회의 코로나19 특별모금 배분사업으로 15백 만 원의 후원금을 마련했으며, 세종지역 활동지원서비스 제공기관을 통해 513일부터 22일까지 13시간의 활동지원서비스를 추가 지원한다.

활동지원서비스 추가 지원 대상은 지역 내 장애인 활동지원서비스 제공기관을 이용하는 성인발달장애인으로, 소득 수준과 관계없이 지원 필요도에 따라 46명이 선정됐다.

유재옥 세종발달센터장은 코로나사태로 지역 장애인이용시설들의 휴관이 장기화되면서 발달장애인의 일상생활과 가정 내 돌봄에 대한 걱정이 가장 컸다긴급돌봄 사업이 지역 발달장애인 당사자들과 가족들에게 도움이 되는 시간들이 되었으면 한다고 전했다.

한편, 세종발달센터는 지난 4월 두 차례에 걸쳐 코로나19로 외부활동이 단절돼 어려움을 겪는 발달장애인 가정에 코로나19 관련 생필품 및 방역물품, 재가 여가활동 물품 등을 제공한 바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