많은 입법보다 중요한 입법

국회가 나가야 할 미래

최봉실기자 | 기사입력 2020/10/16 [23:57]

많은 입법보다 중요한 입법

국회가 나가야 할 미래

최봉실기자 | 입력 : 2020/10/16 [23:57]

국회미래연구원은 미래전략에 대한 심층분석 결과를 적시 제공하는 브리프형 보고서인 국가미래전략 Insight4(표제: 더 많은 입법이 우리 국회의 미래가 될 수 있을까)1015일 발간했다.

동 보고서 저자인 박상훈 국회미래연구원 거버넌스그룹장은 지난 1987년 민주화 이후 국회의 입법 활동이 활발해졌지만 지나친 법안 발의 건수 경쟁, 부실한 법안 검토 및 심사, 몰아 털기식 법안 통과에 대해 재검토가 필요한 상황으로 진단했다.

실제로 20(2016-2020)를 기준으로 우리 국회의 법안 발의/제출 현황은 주요 국가와 비교했을 때 프랑스의 20, 일본ㆍ독일의 60, 영국의 80배를 상회한다. 이는 의원이 하루 4시간씩 1300일 동안 동료 의원이 발의한 법안을 한 건당 15분 정도 읽고 검토한다고 가정할 때, 5년이 걸릴 정도의 분량이다.

박상훈 박사는 “‘더 많은 입법이 아니라 더 중요한 입법이 우리 국회가 나아가야 할 미래라면서 가치있는 법안을 사전검토를 통해 선별 발의하고, 충분한 심사와 토론, 조정을 거쳐 제정한다면 국회에 대한 국민의 신뢰를 제고할 수 있을 것이라고 강조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