간편한 여행, 잠은 차에서

바뀐 여행 풍속도

편집팀 | 기사입력 2020/10/17 [01:15]

간편한 여행, 잠은 차에서

바뀐 여행 풍속도

편집팀 | 입력 : 2020/10/17 [01:15]

신종 코로나바이러스감염증-19(코로나19)가 중장년층의 여행 풍속도를 바꿔 놓고 있다. ‘간편함(Simple)’언택트(Untact)’ 두 가지 특징을 중심으로 차박등 새로운 여행 방식이 주목받고 있다.

시니어 전문 기업 임팩트피플스는 코로나19로 달라진 여행 형태라는 주제로 전국 45세 이상 남녀 1055명을 대상으로 진행한 온라인 설문 조사 결과를 12일 발표했다.

신중년 인생 보고서프로젝트의 하나로 진행된 이번 조사는 중장년층의 휴가 트렌드 변화를 파악하기 위해 기획됐다. 코로나19로 하늘길이 막히고 사회적 거리 두기로 비대면 활동이 일상화하면서 휴가 방식에도 변화가 있을 것으로 예상했다.

문항은 총 15개로 구성됐다. 올해 휴가와 작년 휴가의 다른 점 원하는 휴가 유형 휴가 유형 변화 의향 등이 질문으로 포함됐다. 설문은 임팩트피플스 페이스북, 굿잡 5060, 임팩트피플스 공식 홈페이지 등을 통해 826일부터 이틀간 이뤄졌으며 일부 문항은 복수 응답을 허용했다.

조사 결과 전체 응답자의 약 68%는 여름 휴가를 다녀왔거나 계획 중이며 이 가운데 46%코로나19, 장마 등으로 올해 국내 여행을 취소했다고 답했다. ‘해외여행을 취소했다고 답한 사람도 42%에 달했다.

선호, 계획하는 휴가 유형으로는 홈캉스(+바캉스)’가 가장 많았다. 전체 응답자 57.4%의 선택을 받았다. 여행 트렌드가 국내, 해외여행에서 대면 접촉을 최소화하는 언택트 여행으로 바뀌고 있음을 보여주는 대목이다.

캠핑 또는 차박을 선택한 응답자도 34.4%로 적지 않았다. 차박은 숙박 시설 대신 차에서 잠을 자는 것이다.

캠핑과 차박은 높은 인기를 나타냈다. 전체 응답자 67%캠핑 또는 차박 경험이 있다’, ‘없지만 시도하고 싶다고 답했으며 50대 중반 이상일수록 긍정적 답변 비율이 올라갔다. 56~60세 응답자의 40.1%, 60세 이상 응답자의 36.9%가 캠핑과 차박을 시도할 의사가 있다고 했다.

관심 이유로는 간편함언택트가 꼽혔다. 응답자의 46.9%, 45.7%가 캠핑과 차박을 선호하는 이유로 언택트 휴가 가능’, ‘간편하게 언제든 출발 가능을 골랐다.

캠핑, 차박 경험자는 비 경험자나 경험 희망자보다 캠핑카, SUV 구매 등을 더 적극적으로 고려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캠핑, 차박 유경험자의 21.9%캠핑 또는 차박을 위해 필요한 장비 또는 차량을 구매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캠핑, 차박을 함께 가고 싶은 대상은 가족이 압도적이었다. 전체 응답자의 63%가족 모두를 희망 동반자로 선택했다.

임팩트피플스 신철호 대표는 앞으로 신중년의 여행 패턴은 심플, 언택트로 대표될 것으로 보인다차박이나 캠핑 형태의 여행이 늘어날 것으로 예상된다고 말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