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능형 관광도시 후보지 선정

지능형 관광도시 후보지로 강원도 양양군, 경기도 수원시, 경북 경주시가 선정되었다

편집팀 | 기사입력 2021/04/02 [18:11]

지능형 관광도시 후보지 선정

지능형 관광도시 후보지로 강원도 양양군, 경기도 수원시, 경북 경주시가 선정되었다

편집팀 | 입력 : 2021/04/02 [18:11]

문화체육관광부(장관 황희, 이하 문체부)는 한국관광공사(사장 안영배, 이하 관광공사)와 함께 지능형(스마트) 관광도시 조성 사업공모를 통해 사업 후보지로 강원도 양양군, 경기도 수원시, 경상북도 경주시 등(이상 광역지자체 가나다순), 3곳을 선정했다.

   

< 2021년 스마트관광도시 조성 사업 후보지(3) 선정 결과>

주관 지자체

대상지역

강원도 양양군

서피비치

경기도 수원시

수원화성 관광특구

경상북도 경주시

황리단길

 

지능형(스마트) 관광도시는 첨단정보통신기술을 관광 분야에 접목해 관광객에게 맞춤형 관광 경험을 제공하는 기반으로서, 지역 주민보다는 해당 지역이 익숙하지 않은 관광객이 여행 중 필요한 정보와 서비스를 맞춤형으로 손쉽게 제공받을 수 있게 하기 위한 것이다. 문체부는 이 사업을 통해 지역 특성에 맞는 선도적 지능형(스마트) 관광도시 사례를 발굴해 지역의 관광 매력과 관광객 편의성을 높일 계획이다.

이 사업을 추진하는 데는 기술 융합이 중요한 만큼, 지자체가 민간기업, 대학 등과 연합체(컨소시엄)를 구성해 지원하도록 했다. 28개 지자체가 지원한 가운데, 민간 전문가 7인으로 구성된 평가위원단이 1차 서류심사와 2차 발표평가를 진행했으며, 사업 계획의 적합성, 실현 및 지속 가능성, 지자체의 지능형(스마트) 관광에 대한 추진 의지를 중점적으로 고려해 후보지를 선정했다.

선정된 후보지 3곳은 각각 1억 원을 지원받아 2달간(4~5) 구체적인 사업 계획안을 수립해야 한다. 사업 계획안에는 지능형(스마트) 관광도시 구축 단계별 이행안(로드맵), 지능형(스마트) 관광서비스별 세부계획, ·복합 관광콘텐츠 생성 계획, 데이터 공유를 위한 표준화 계획 등을 포함해야 한다.

이후 후보지 3곳의 사업 계획에 대한 서면평가와 현장 시연평가를 거쳐 6월에 최종 1곳을 선정할 예정이다. 최종 선정된 지자체는 국비 35억 원을 지원받아 본격적으로 지능형(스마트) 관광 요소[경험, 편의, 서비스, 2차 이동 수단(모빌리티), 플랫폼]가 구현된 관광 구역을 만들게 된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최근 개별 여행객의 비중이 높아지고 여행 중 비대면 예약·결제 서비스 등에 대한 수요가 높아지고 있다. 이런 추세에서 맞춤형 관광서비스를 제공받을 수 있는 지능형(스마트) 관광도시는 매력적인 관광 목적지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