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국장에 설치한 미디어아트

한국을 처음 만나는 공간

편집팀 | 기사입력 2021/04/02 [18:03]

입국장에 설치한 미디어아트

한국을 처음 만나는 공간

편집팀 | 입력 : 2021/04/02 [18:03]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은 인천국제공항 제1터미널 동편 입국장(엔틀러)에 전통문화를 주제로 한 미디어아트를 설치하고, 329일부터 한국에 들어오는공항이용객들이 볼 수 있도록 공개하였다.

인천국제공항 입국장은 우리 국민과 해외 입국자 모두 한국을 처음 만나는 공간이다. 국립고궁박물관은 이러한 장소적인 특성을 살려 우리의 문화재와 정보통신(IT)기술력을 접목한 다양한 예술작품을 설치해 이용객이 국내로 들어오는 첫 순간부터 자연스럽게 한국에 대한 아름답고 긍정적인 이미지를 가질 수 있도록 하기 위해 이번 사업을 기획했다.

이번 인천국제공항 입국장 전통문화 미디어 설치는 문화재청 국립고궁박물관과 인천국제공항공사가 업무협약을 체결(2020.1.31.)해 협업한 것으로, 국립고궁박물관은이번 사업을 총괄하며 한국문화재재단과 함께 콘텐츠 제작과 시설물 설치를 진행하였다. 이번 설치로 인천국제공항 총 4개의 입국장 중 한 곳이 사업이 완료되었으며, 나머지 입국장에도 전통문화와 첨단기술이 함께하는 콘텐츠를 꾸준히 개발해 제공할 계획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