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IT 직업훈련

다가올 시대에 대응

김갑재 기자 | 기사입력 2021/12/03 [15:53]

장애인 IT 직업훈련

다가올 시대에 대응

김갑재 기자 | 입력 : 2021/12/03 [15:53]

고용노동부와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이사장 조향현, 이하 ‘공단’)은 11월 29일 서울디지털산업단지에 위치한 지밸리비즈플라자에서 장애인 IT인력을 양성·지원하기 위한 구로디지털훈련센터를 개소했다.
 조향현 공단 이사장, 황보국 고용노동부 통합고용정책국장, 윤건영 국회의원, 김예지 국회의원, 이성규 한국장애인재단 이사장, (주)효성ITX 대표이사 및 장애인 훈련생 등 총 50여 명이 참석했다.
구로디지털훈련센터는 한국판 디지털뉴딜 지원사업의 일환으로서, 기업이 현장에서 원하는 IT 직무 관련 훈련과정을 탄력적으로 운영하여 역량 있는 장애인 IT인력을 양성·지원하고자 설립됐다.
  특히 구로디지털훈련센터는 디지털 관련기업이 밀집된 서울디지털산업단지 내에 위치하여, 훈련 접근성이 높아 현장의 기술변화를 빠르게 파악하고 인력 수요에 탄력적으로 대응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공단 조향현 이사장은 “구로디지털훈련센터 개소를 계기로 4차 산업혁명 시대에 발 맞추어, 디지털 정보격차를 해소 할 뿐 아니라 보다 창의적이고 우수한 장애인 IT인력 양성을 기대한다”며,
  “장애인 채용을 원하는 IT관련 기업과 취업을 희망하는 장애인에게 최적의 서비스를 제공하여 고용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최선의 노력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고용노동부 황보국 국장은 “최근 기업의 사회적 책임이 강조되면서 장애인과 함께하는 일터를 만들어나가는 것이 정부와 기업의 중요한 과제”라고 하면서,
 “성장하는 산업인 IT분야에서 기업들이 함께 할 장애인 인재를 채용할 때 제일 먼저 찾는 곳이 디지털 훈련센터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