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2년 장애계 정책과제

장애인권리보장법 제정 등

김갑재 기자 | 기사입력 2022/01/14 [13:28]

2022년 장애계 정책과제

장애인권리보장법 제정 등

김갑재 기자 | 입력 : 2022/01/14 [13:28]

한국장애인단체총연맹(이하 한국장총’)은 지난 4일 공동대표단회의를 열고 2022년 장애계 5대 활동 정책과제를 선정했다.

 

 

2022년 선정된 5가지 정책과제는 장애인권리보장법 제정장애인 자립지원 및 맞춤형 주거지원 대책 마련정부 6차 장애인정책종합계획 수립 대비 장애계안 마련대통령 및 지방선거연대 유권자 운동장애인 이동권 확보를 위한 지원체계 마련이다.

 

 

1. 장애인권리보장법 제정 촉구 활동

장애계는 장애인의 권리와 욕구에 기반한 장애인권리보장법 제정을 18대 대선부터 공약으로 요구해왔다국가정책의 장애포괄성을 강화하고 국가장애인위원회 설치장애영향평가 및 장애인지예산 도입서비스 이용 권리와 선택권 보장표준소득 보장단체소송제 도입 등의 변화를 위해 제21대 국회 내 제정을 촉구하는 활동을 전개할 것이다.

 

 

2. 장애인 자립지원 및 맞춤형 주거지원 대책 마련 정책 활동

정부는 2022년부터 탈시설 장애인의 지역사회 자립지원 시범사업을 예고하고 있다탈시설정책 수립을 위한 시범사업 모니터링장애유형 및 욕구별 개인 맞춤형 주거서비스 지원 강화주거편의시설에 대한 설치 지원 강화 등의 정책을 제안할 것이다.

 

 

3. 정부 제6차 장애인정책종합계획 수립 관련 정책 활동

2022년은 제5차 장애인정책종합계획의 성과 평가에 기반한 새로운 정책방향 제시가 필요한 해이다5차 계획 수립 당시 장애계()을 먼저 마련해 정부에 제안한 것처럼장애유형별 포괄적 의견을 수렴하여 제6차 장애인정책종합계획 수립에 대비할 것이다.

 

 

4. 대통령지방선거연대 활동 및 유권자 운동

각 대선 후보들에게 2022대선장애인연대가 발표한 10대 핵심공약 반영을 요구하고 평가한다민선8기 지방선거를 대비해 지방선거장애인연대 네트워크를 구성하여 지역 현안 중심 공약 개발과 당사자의 정치 참여 확대참정권 보장 등의 유권자 운동을 전개한다.

 

 

5. 장애인 이동권 확보를 위한 지원체계 마련 정책 활동

고속 및 시외버스의 저상버스 도입 확대와 장애인콜택시의 광역이동대책 수립여객시설 내 장애인 인적서비스 제공 등 장애인의 완전한 이동의 자유를 보장하기 위한 각종 교통정책을 점검하고 요구한다.

 

 

2022년 장애계 정책과제를 선정하기 위해 한국장총은 예비 정책과제에 대한 의견수렴(12.7~13), 23회 전국장애인지도자대회를 통한 현장 의견수렴(12.10), 수렴된 의견을 토대로 2배수인 10대 과제를 선정하였다(12.15~24). 이후 1월 공동대표단 회의를 통해 5대 정책과제를 확정하는 절차를 거쳤다.

 

 

한국장총은 2009년부터 장애계 현안이 될 주요 정책 활동과제를 회원단체와 함께 선정하고 공동 추진해왔다한국장총은 한국농아인협회한국시각장애인연합회 등 장애유형별 단체와 국제장애인문화교류협회한국장애인정보화협회 등 목적별 단체부산장애인총연합회 등 지역 연합단체를 회원으로 하고 있으며총 33개의 회원단체가 함께하고 있다.

 

 

장애계가 공동으로 개선 요구사항을 선정해 함께 추진함으로써 장애인정책의 변화를 기대한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