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민 87.8% “청탁금지법 지지”…88.1% “사회에 긍정 영향”
글쓴이 : 김정화 날짜 : 2020.09.29 16:53

우리 국민의 87.8%는 청탁금지법을 지지하고, 88.1%는 청탁금지법 시행이 우리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는 것으로 응답했다.

 

또한 일반 국민의 89.8%는 청탁금지법상 부정청탁 대상직무에 장학생 선발, 학위 수여, 논문심사 등의 업무를 추가할 필요가 있다고 밝혀졌다.

 

국민권익위원회는 청탁금지법 시행 4년을 맞아 국민과 공직자 등을 대상으로 청탁금지법 인식도와 청탁금지법 위반행위 신고·처리 현황을 조사해 결과를 발표했다.

 

▲ 국민권익위원회     ©

청탁금지법 인식도 조사는 한국리서치에 의뢰해 올해 812일부터 28일까지 일반국민, 영향업종 종사자, 공무원 등 총 2070명을 대상으로 실시했다.

 

먼저 청탁금지법을 지지한다는 응답률은 국민 87.8%, 공무원 96.0%, 공직유관단체 임직원 96.5%, 교원 92.8% 순이었고, 언론사 임직원(79.5%)과 영향업종 종사자(70.3%)의 평가도 전년에 비해 각각 8.7%p, 8.2%p이상 상승했다.

 

또한 조사대상자의 다수는 청탁금지법 시행이 우리사회에 긍정적인 영향을 주고 있으며 부조리 관행이나 부패문제 개선에 도움을 준다고 인식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청탁금지법의 사회적 영향과 관련한 조사결과를 살펴보면 국민 89.4%, 공무원 96.6%, 공직유관단체 임직원 95.5%, 교원 93.8%, 언론사 임직원 86.7%가 법 시행이 정상적인 사회생활·업무수행에 지장을 주지 않는다고 답했다.

 

아울러 공무원, 교원 등 청탁금지법 적용대상자 집단의 다수가 청탁금지법 시행으로 인맥을 통한 부탁·요청이나 직무관련자와의 식사·선물·경조사비가 감소했다고 응답하는 등 청탁금지법 시행에 따른 부패예방 체감효과가 있는 것으로 평가했다.

 

청탁금지법 시행 이후 각자내기에 대한 인식도 긍정적으로 변화해 모든 집단에서 각자내기가 편해졌다는 응답이 전년대비 증가했다.

 

특히 청탁금지법 상 부정청탁 대상직무 추가에 대해 일반국민의 89.8%, 공직자등의 민간부문에 대한 부정청탁 금지규정 신설에 대해 일반국민의 87.8%가 필요하다고 응답했다.

 

한편 각급 기관의 신고·처리 현황을 살펴보면, 20169월 청탁금지법 시행 이후부터 올해 상반기까지 각급 공공기관으로 접수된 위반신고는 총 9877건이었다.

 

유형별로는 부정청탁 6492(65.7%), 금품 등 수수 3071(31.1%), 외부강의 등(초과사례금) 314(3.2%)인 것으로 나타났다.

 

법 시행 후 연도별 신고 건수는 2016928~ 20171568건에서 20184386건으로 크게 증가했다가 지난해 3020, 올해 상반기 903건으로 감소하는 추세다.

 

위반행위 유형은 2018년 이후 공공기관 채용비리 특별점검이 실시되면서 부정청탁신고가 크게 증가했고, 올해 상반기에도 총 신고 건수의 70%(629)에 달하는 등 대다수를 차지했다. 금품 등 수수 신고건수는 법 시행 초기에 비교적 많았으나 이후 지속적으로 감소한 것으로 나타났다.

 

각급 기관의 신고·처리의 경우 지금까지 1628명에 대해 수사의뢰나 과태료·징계부가금 부과 등 제재 절차를 진행했고, 이중 846명은 청탁금지법을 위반한 것으로 판단되어 실제 형사처벌 및 과태료·징계부가금 등 제재가 이루어졌다.

 

다만 일부 기관에서는 금품 등 수수자에 대해서만 과태료를 부과하고 제공자에 대해서는 부과하지 않은 경우, 양벌규정을 적용하지 않아 소속 법인은 제재하지 않고 금품 등을 제공한 종업원만 제재한 경우 등 시정이 필요한 부적절 처리 사례도 확인됐다.

 

이에 따라 권익위는 각 기관이 청탁금지법 신고사건의 조치 결과를 유형화해 보다 적극적으로 공개하고, 부적절 처리 사례에 대한 시정 조치를 이행했는지 여부를 부패방지 시책평가에 지표로 반영해 각급기관이 내실 있게 제도 운영할 수 있도록 했다.

 

또한 신고사건을 부적절하게 처리한 기관은 하반기 중 현지점검을 실시해 개선을 요청하고 청탁방지담당관 설명회 등을 통해 부적절 신고·처리 사례와 신고처리 시 주의사항 등을 전달하는 등 위반행위를 엄정히 관리해 나갈 계획이다.

 

전현희 국민권익위원장은 이번 인식도 조사에서도 청탁금지법에 대한 국민의 지지가 여전히 높다는 것을 알 수 있었다면서 청탁금지법 규범력 강화를 위해 각급 기관이 청탁금지법 위반신고를 엄격히 처리하도록 지속적으로 관리하고, 장학생·견습생 선발 및 학위수여·논문심사 등의 업무를 부정청탁 대상직무에 추가하는 등 법령 보완을 추진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전체 183607 현재페이지 1 / 6121
NO 제 목 글쓴이 등록일
183607 여수소방서 의용소방대 경호지대 「사회적거리두기 캠페인」 실시 김기수 2020.10.23
183606 파생상품 전문 거래소 MCS, 한국 대표 디파이(DeFi) 코인 파생상품 2종 최초 출시 최자웅 2020.10.23
183605 광양소방서 진월119지역대, 진월터널내 고장차량 안전조치 신재식 2020.10.23
183604 겨울철 심뇌혈관 질환 대비하세요! 김동영 2020.10.23
183603 더 빨라서, 더 안전한 연기감지기 보급 김동영 2020.10.23
183602 돌산119안전센터, 무각본 불시훈련 실시 김동영 2020.10.23
183601 여수소방서 봉산119안전센터 롯데마트 합동소방훈련 실시 김기수 2020.10.23
183600 중기 옴부즈만-트롯신동 김다현 ‘온택트 화개장터’ 참여 김정화 2020.10.23
183599 국방부, 올해 국군 화보 ‘대한민국 뉴 디펜스’ 공개 김정화 2020.10.23
183598 박영선 중기부 장관, APEC 회의서 소상공인 디지털화 정책 공유 김정화 2020.10.23
183597 평택시 서정동 통장협의회, 관내 코로나19 방역 실시 김정화 2020.10.23
183596 식약처, 신약 2건 ‘신속심사대상 의약품’ 첫 지정 김정화 2020.10.23
183595 평택시, 축산농가 폐의약품 공병 및 주사기 수거 실시 김정화 2020.10.23
183594 11월 17~19일 IMF·세계은행 등 국제금융기구 채용설명회 김정화 2020.10.23
183593 동두천시, 특별피해업종 새희망자금 제외업소 대상 특별지원금 지원 김정화 2020.10.23
183592 우리 나무 ‘구상나무’ 신종 명명 100주년 기념 특별전 개최 김정화 2020.10.23
183591 2020 포천시 청소년어울림마당‘온라인에서 모여라~’ 김정화 2020.10.23
183590 포천라이온스클럽, 집수리 봉사활동 실시 김정화 2020.10.23
183589 포천시, 2020년 경기도 청소년종합예술제 3개 부문 수상 김정화 2020.10.23
183588 경기도의회 신정현 의원, 고령자 비정규직 노동자 보호를 위한 조례 제·개정 본격화 김정화 2020.10.23
183587 중대본 “코로나 취약시설 집단감염…보다 철저한 방역관리 당부” 김정화 2020.10.23
183586 ‘경남도 올해 일자리 창출사업’ 추진상황 점검한다 김정화 2020.10.23
183585 대구시설공단, 재난발생 대비 다중이용시설 수어안내 교육 김정화 2020.10.23
183584 대구환경공단, 지역 청소년을 위한 4차산업 드론교육 지원 김정화 2020.10.23
183583 대구환경공단, 대명유수지 탐방 시민을 위한 임시주차장 개방 김정화 2020.10.23
183582 과기부, ‘9월의 디지털 뉴딜 우수사례’ 3건 선정 김정화 2020.10.23
183581 대구시, 어린이소비자 캠프 강사 및 지도자 양성교육 개최 김정화 2020.10.23
183580 남양주시 와부읍 지역사회보장협의체, 노숙인에게 따뜻한 보금자리 지원 김정화 2020.10.23
183579 한국 학생 ‘글로벌 역량’ 우수…국제 평균보다 35점 높아 김정화 2020.10.23
183578 남양주시 서부희망케어센터,‘케어안심주택-희망家’개소 김정화 2020.10.23
 1  2  3  4  5  6  7  8  9  10 다음  612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