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 선수촌 명칭 공모

충청북도 진천군에 개촌하는 국가대표 선수촌의 명칭을 공모한다.

대한체육회가 2017년 9월 충청북도 진천에 개촌(開村)하는 국가대표 선수촌의 새로운 명칭을 6월 9일~6월 20일 공모한다.
1966년 6월 건립된 태릉선수촌은 지난 반세기 동안 유수의 국가대표를 배출해낸 국가대표 선수들의 요람이었으나 종목의 다양화와 공간적 협소로 인하여 대한체육회는 충청북도 진천군에 1,594,870㎡에 달하고 35종목 1,150여명이 훈련 가능한 세계적인 규모의 선수촌을 2단계에 걸쳐 공사를 진행하여 9월 완공을 앞두고 있다.
그동안 선수촌은 소재지의 지역명을 사용하여 이름을 붙였지만 세계적 규모의 스포츠과학 훈련시설의 선수촌이 새로이 문을 여는 만큼 새로운 명칭을 공모하여 국민과 소통하는 선수촌을 만들고 새로운 선수촌의 등장을 널리 알고자 한다.
이번 공모전은 국가대표 선수촌의 기능을 잘 나타내는 친근하고, 참신한 명칭에 대한 아이디어를 가진 사람은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 공모기간은 9일부터 20일까지이고 온라인 홈페이지를 통해 참여할 수 있다.
국가대표 선수촌 이외의 명칭도 제시가 가능하며 이름과 잘 어우러지는 슬로건을 동시에 제출한 경우 가산점이 부여된다. 또한 동일한 명칭이 응모될 경우 응모작에 대한 설명이 잘 표현된 작품, 설명이 유사할 경우 먼저 접수된 작품이 우선 선정된다.
체육회는 접수된 작품들을 모아 표현성, 차별성, 식별용이성, 목표달성 등의 심사기준에 따라 총 3차에 걸쳐 심사를 진행하고 선정작에 대해 7월 27일 시상식을 진행할 예정이다. 시상작은 총 8편을 선정하며, 1등작에 대해서는 대한체육회장 명의의 상장과 상금 300만원이 수여된다.  

 

출       처    대한체육회

기사입력: 2017/06/12 [11:43]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이 기사 독자의견

의견쓰기전체의견보기

이 기사에 의견쓰기
의견쓰기
도배방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