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아 만족 추구성향

20대의 70%가 나의 만족을 우선순위에 둔 삶을 살고싶다고 답했다.

대학내일20대연구소가 ‘20대의 자아에 대한 인식 및 자아 만족 추구 성향에 관한 연구 보고서’를 발표했다.
보고서에 따르면 20대는 자기 정체성을 더 잘 알기 위해 다양한 시도를 하고 있으며 스스로 만족할 수 있는 삶을 살고자 하는 열망이 매우 큰 것으로 나타났다.


◇20대가 생각하는 자존감은 ‘나의 가치관과 장점을 잘 알고 믿는 것’
자존감의 의미에 대해 20대의 40.7%가 ‘나 자신의 가치와 장점을 잘 알고 믿는 것’이라 답했다. 20대는 자신에 대한 기본적인 믿음을 보였는데, 57.2%가 자신을 쓸모 있다고 여겼고 57.7%가 자신의 판단과 결정을 믿는다고 답했다.
반면 타인의 반응에는 여전히 약한 모습을 보였다. 다른 사람의 부정적 피드백을 잘 받아들이는 경우는 23.8%에 불과했다. 한편 자존감이 높다고 생각하는 비율(36.2%)과 낮다고 생각하는 비율(31.8%)에 큰 차이가 없는 것으로 보아 20대가 자존감에 대한 고민을 많이 하는 것으로 나타났다.


◇20대 48.5%, 공동체의 행복보다 나의 행복을 우선하는 것은 ‘합리적 선택’
타인과는 다르고 독특한 사람이 되기 위해 노력하느냐는 질문에 30.2%만이 ‘그렇다’고 답해 자신만의 개성에 대한 20대의 욕구는 크지 않은 것으로 드러났다. 하지만 자신의 만족을 우선순위에 둔 삶을 살고 싶다는 비율은 70.8%로 높게 나타나 만족할 수 있는 삶을 살고 싶어 하는 것으로 보인다.
특히 자신이 속한 공동체의 만족보다 자신이 만족할 수 있는 선택을 하는 것은 이기적(19.3%)이기보다는 합리적(48.5%)이라고 생각하는 경향이 뚜렷했다. 행복한 삶과 자기 주체적인 삶에 대한 가치관을 엿볼 수 있는 대목이다.


◇만족스러운 삶에 ‘인맥’, ‘사회적 지위’, ‘고액 연봉’은 없어도 되지만 ‘친구’는 필요
20대는 ‘스스로 만족할 수 있는 삶을 살기 위해 없어도 상관없는 것’으로 ‘넓은 인맥(44.0%)’, ‘사회적 지위(43.7%)’, ‘고액 연봉 직장(33.8%)’을 차례로 꼽았다.
다만 여성의 경우 ‘고액 연봉 직장(32.9%)’보다 ‘자녀(37.5%)’를 더 많이 꼽았다. ‘배우자’가 필요 없다는 여성도 25.8%로 남성(13.2%)보다 월등히 높아 결혼과 출산에 대한 인식 변화를 느낄 수 있었다. 반면 ‘정서적 유대가 깊은 친구’는 6.0%로 가장 낮게 나타나 20대의 삶에 친구는 꼭 필요한 존재라는 것을 엿볼 수 있었다.


◇30대 중반의 나 “월 363만원 수입, 결혼은 하되 자녀는 없었으면”
30대 중반에 만족스러운 삶을 살기 위한 최소한의 조건에 관해 물었다. 20대의 69.3%는 결혼은 한 상태였으면 좋겠다고 답했으나 자녀는 없는 것(40.2%)을 가장 선호했다. 월 급여 수준은 평균363만원, 하루 평균 근무 시간은 8시간으로 나타났다. 한편 자신을 위해 투자하는 혼자만의 시간이 하루 최소 2시간 이상은 필요하다는 응답이 89.2%로 대다수를 차지해 눈길을 끌었다.
‘20대의 자아에 대한 인식 및 자아 만족 추구 성향 조사' 보고서는 대학내일20대연구소 공식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

 

출       처    대학내일  

기사입력: 2017/06/12 [11:30]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이 기사 독자의견

의견쓰기전체의견보기

이 기사에 의견쓰기
의견쓰기
도배방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