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본군 위안부 알고 있나요

위안부 동원에 일본군이 관여하지 않았다는 일본정부의 주장을 논박하고 있다.

 독립기념관이 ‘일본군위안부’ 문제를 전세계에 알리고자 8월 29일 경술국치 107주년을 맞아 ‘일본군 위안부 알고 있나요?’ 영문판 ‘Do You Know The Comfort women of the Imperial Japanese Military?’을 발간했다.
독립기념관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는 ‘일본역사왜곡교양서 시리즈’ 제2권으로 2015년에 ‘일본군 위안부 알고 있나요?’ 한국어판과 일본어판을 발간한 바 있다.
이 책자의 영문판 발간은 연세대학교 미래사회통합연구센터장인 고상두 교수의 기부금에 의해 결실을 보게 되었다. 고상두 교수는 2016년 11월, 독립기념관에서 ‘일본군 위안부 문제 치유와 화해는 어떻게 가능한가?’라는 주제로 열린 정책전문가 초청 간담회에서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에서 발간한 한국어판 책자를 받고 영문판으로도 발간하여 국제사회에 홍보했으면 좋겠다는 의견과 함께 기부금을 전달했다.
올해 초부터 한국독립운동사연구소는 번역 사업에 착수하여 성균관대학교 통번역대학원의 이영현 교수가 번역을 맡고, 같은 대학교 영문과 교수인 사이먼 에스톡 (Simon C. Estok) 교수가 감수를 담당하여 경술국치일에 발간하게 된 것이다.
‘일본군 위안부 알고 있나요?’에서는 일본정부가 그동안 주장해 온 ‘위안부’ 동원에 일본군이 관여하지 않았다는 주장을 자료를 통해 논박하고 있다. 또한 이 책자에는 독립기념관이 소장한 사진자료를 충분히 배치하여 ‘위안부’ 문제와 일제침략은 불가분의 관계에 놓여 있었음을 시각적으로 전달하고자 노력하였다.
또한 ‘일본군 위안부 알고 있나요?’ 영문판 책자를 통해 2015년 한·일간에 ‘일본군 위안부’ 합의에 대해 다시금 그 문제점을 국제사회에 환기시키는 귀중한 계기를 마련해 줄 수 있을 것이다.
이번 영문판 책자는 미국 의회도서관 등 해외 대학교의 도서관과 한국학연구센터, 해외 한인교민단체, 그리고 국내외 관계기관에 배포되며 ‘일본군 위안부’ 문제에 관심을 가진 외국학자나 관계기관에 한국의 위안부 문제를 정확하게 알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출       처   독립기념관

기사입력: 2017/09/04 [13:54]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이 기사 독자의견

의견쓰기전체의견보기

이 기사에 의견쓰기
의견쓰기
도배방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