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료 문화 프로그램

9월 한강에서 부담없이 즐기는 무료 행사를 소개했다.

 여의도 물빛무대에서는 9월 한 달간 ‘가을과 사랑에 빠지다’라는 콘셉트로 ‘누워서 보는 콘서트(일명:눕콘)’가 금·토 저녁 6시부터 8시까지, 수~토요일 저녁 8시부터 ‘누워서 보는 영화제(일명 눕뭅)’도 진행된다.
‘눕콘’은 2017년 여의도 물빛무대 공연 콘셉트로 물빛무대 앞 둔치에 놓인 ‘빈백(몸의 움직임에 따라 자유롭게 형태가 변형되는 쿠션)’에 자유롭게 누워 공연을 즐기는 것이다.
누워서 보는 콘서트 ‘눕콘’은 금·토요일에 진행되며 공연시간은 1부:18시~19시, 2부:19시~20시 이다.
공연팀은 △9/2 ‘이진협트리오’, ‘도라도’ △9/8 ‘올드플레이’, ‘From95’ △9/9 ‘NGB’, ‘OG트리오’ △9/29 ‘이준용트리오’, ‘THREEO’ △9/30 ‘지수 Project Band’, ‘Aurotravel’, ‘라임소다’ 이다.
9/15(목), 16(금), 22(목), 23(금) 20:00~23:00에는 서울드라마어워즈 2017 출품작 상영회인 ’TV 영화제’가 진행되며 9/30(토)에는 ‘서울세계불꽃축제’로 공연시간을 연장 운영(17시~20시)할 예정이다.
또한 가을 특별기획 누워서 보는 영화제 ‘눕뭅’은 수요일~토요일, 20시부터 진행된다.
상영작은 △9/2 ‘인사이드 아웃’ △9/6 ‘말할 수 없는 비밀’ △9/7 ‘그 여자 작사 그 남자 작곡’ △9/8 ‘주토피아’ △9/9 ‘다방의 푸른 꿈’ △9/13 ‘씽’ △9/14 ‘블라인드 사이드’ △9/20 ‘남극의 셰프’ △9/21 ‘아메리칸 셰프’ △9/27 ‘맨발의 꿈’ △9/28 ‘버킷리스트’ △9/29 ‘스쿨 오브 락’ △9/30 ‘원스’ 이다.
이 외에도 9/1 19시~21시 서울드라마어워즈 ‘드라마 OST 콘서트’(김예원의 볼륨을 높여요 공개방송)가 진행된다.
관련 문의는 물빛무대 홈페이지 또는 운영사무국에서 확인할 수 있다.
여의도 물빛무대 찾아오는 길은 5호선 여의나루역 2번출구로 나와 마포대교 방면을 걸어오거나, 자가용 이용 시 여의도 순복음 교회 맞은편 주차장을 이용해 진입 후 한강 쪽으로 걸어오면 된다.
광진교 8번가
한강 전망을 한 눈에 볼 수 있는 ‘광진교 8번가’에서 9월 한 달간 무료로 음악 공연, 영화상영 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한다.
금, 토, 일요일에는 ‘음악 콘서트’가 열린다. 낭만적인 음악선율과 로맨틱한 한강의 야경을 함께 즐겨보는 것을 추천한다.
9월 공연팀은 △유란&Friends △H2D Label △싱어송라이터 박진석 △정석수×김수현(piano 손정환) △클라리넷 앙상블 등이다.
일, 월, 수, 목요일 저녁 7시부터 ‘러블리 시네마’가 진행된다. 가족·연인·친구들과 함께 영화데이트를 계획해 보는 것을 추천한다!
9월 상영작은 온가족이 함께 즐길 수 있는 애니메이션으로 △라푼젤 △주토피아 △센과 치히로의 행방불명 △우리별일호와 얼룩소 등이다.
한편, ‘프러포즈, 공연, 전시’등을 위한 대관도 ‘무료’로 진행하고 있으니 9월 로맨틱한 프러포즈를 꿈꾼다면 지금 바로 신청해보자!
날짜별 자세한 공연시간 및 영화 상영작은 홈페이지 또는 전화를 통해 확인하면 된다.
광진교 8번가 찾아오는 길은 5호선 광나루역 2번 출구 앞 횡단보도를 건너 좌회전 후, 약 300미터 직진, 광진 청소년 수련관 사거리 우회전 후 약 600미터 직진하면 된다. (9월 휴무일 : 9/11, 9/25)
박기용 한강사업본부 총무부장은 “선선한 가을을 맞이하는 9월, 가족·연인·친구와 함께 한강으로 나와 다채로운 공연, 전시 등 문화예술과 함께 가을소풍을 즐겨보길 바란다”고 말했다.

 

출        처    서울특별시

기사입력: 2017/09/04 [13:49]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이 기사 독자의견

의견쓰기전체의견보기

이 기사에 의견쓰기
의견쓰기
도배방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