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2회 생태동화 공모전

어린이의 눈높이에서 생태문화 확산 가능성과 표현의 창의성등을 심사한다.

 환경부 산하 국립생태원은 생태에 대한 이해와 교훈, 생태계 보존의 필요성 등을 널리 알리기 위해 '제2회 국립생태원 생태동화 공모전'을 9월 1일부터 10월 31일까지 개최한다.
올해로 2회째를 맞이하는 이번 공모전은 '자연이 들려주는 미래의 꿈과 희망이야기'를 내용으로 생태와 환경이 주제인 생태동화를 모집한다.
생태에 관심 있는 대한민국 국민이면 누구나 접수할 수 있으며, 다만 기성작가의 경우 등단한 지 5년 이내인 경우에만 가능하다.
응모자는 1편의 단편동화(편당 200자 원고지 50매 내외)와 응모신청서 등 기타 구비서류를 국립생태원 누리집(http://www.nie.re.kr) 및 공모전 누리집(http://www.nie-contest.com)에서 내려받아 작성한 후 접수하면 된다.
이번 공모전은 어린이의 눈높이에서 생태문화 확산 가능성과 표현의 창의성 등 예술적 완성도를 심사할 예정이며, 심사 결과는 국립생태원 누리집에 11월에 발표한다.
공모전은 총 9명을 선정하며, 총 상금은 800만 원으로 대상 1명에게 환경부 장관상과 상금 300만 원을, 최우수상 1명에게 국립생태원장상과 상금 200만 원이 각각 수여된다. 우수상 2명과 장려상 5명에게는 상금 100만 원과 20만 원이 각각 주어진다.
수상작 9편은 수상작품집 형태의 생태동화책으로 내년 3월에 발간될 예정이다.
이희철 국립생태원장은 “이번 공모전을 통해 많은 사람들이 생명사랑 및 생태보전에 대한 관심을 가질 수 있는 기회가 되기를 바란다”며, “좋은 작품들이 접수되어 많은 어린이들에게 생태적 정보와 교훈을 줄 수 있는 계기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출        처   환경부

기사입력: 2017/09/04 [14:25]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이 기사 독자의견

의견쓰기전체의견보기

이 기사에 의견쓰기
의견쓰기
도배방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