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9대 대통령선거 투표율

60대가 가장 높아

여성의 투표율이 남성보다 1.1% 더 높았다.

중앙선거관리위원회가 지난 5월 9일 실시한 제19대 대통령선거의 투표율을 분석한 결과 대부분 연령층에서 70% 이상의 높은 투표율을 보인 것으로 나타났다.

60대와 70대의 투표율이 각각 84.1%, 81.8%를 보인 가운데 50대 이하 모든 연령층에서 70% 이상의 투표율을 기록했다.

이번 분석은 선거인명부를 근거로 전체 선거인 42,432,413명 중 4,364,417명(전체 선거인의 10.3%)을 대상으로 실시하였으며, 표본조사 투표율(76.8%)은 실제 투표율(77.2%)과 0.4%p 차이를 보였다.

사전투표와 재외투표는 전수조사를 실시하였다.

제19대 대선의 연령대별, 성별, 지역별 투표율을 분석한 결과는 다음과 같다.


가장 높은 투표율을 보인 연령층은 60대로 84.1%를 나타냈다. 이어 70대(81.8%), 50대(78.6%)의 순이었으며, 20대는 76.1%, 30대는 74.2%, 40대는 74.9%의 투표율을 보였다.

 

처음으로 투표권을 행사한 19세의 투표율은 77.7%로 나타나 높은 증가세를 보였다.

 

제18대 대통령선거와 비교해 보면, 20대 이하(69.0%→76.2%)와 30대(70.0%→74.2%)의 투표율이 증가한 반면, 40대(75.6%→74.9%)와 50대(82.0%→78.6%)의 투표율은 다소 하락하였다.  

 

연령대별 선거인수와 투표자수 비율은 40대(20.4%, 20.0%), 50대(20.0%, 20.4%)가 다른 연령층에 비해 높았다.

40대 이하는 선거인수 비율보다 투표자수 비율이 낮은 반면, 50~70대는 선거인수 구성 비율보다 투표자수 구성 비율이 더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 성별 투표율

지난 제18대 대선과 마찬가지로 제19대 대선에서도 여성의 투표율(77.3%)이 남성(76.2%)보다 높았다.

제18대 대선에서는 남성 74.8%, 여성 76.4%의 투표율을 보였다.

성별·연령대별 투표율을 보면, 70대(86.1%) 남성이 가장 높았으며, 25~29세 남성(71.1%), 80세 이상 남성(70.8%), 80세 이상 여성(49.5%)이 낮은 것으로 나타났다.

남성은 20대 후반부터 30대 후반까지 71%대의 투표율을 보였으며, 여성은 70세 이하 모든 연령층에서 77% 이상의 투표율을 나타냈다.

성별·지역별 투표율을 살펴보면 남성 투표율 상위 3개 지역은 광주(80.6%), 세종(80.4%), 전북(78.9%)이고, 여성 투표율 상위 3개 지역은 광주(82.3%), 세종(79.6%), 울산(79.4%)이었다.

지역별 남성과 여성의 투표율 편차는 대구가 2.6%p(남자 75.8%, 여자 78.4%)로 가장 크게 나타났으며, 부산, 인천, 충남, 서울, 광주 등에서 2%p 안팎의 차이를 보였다.

 

< 사전투표 >

제19대 대선의 사전투표율은 26.1%이며, 남성(29.0%)이 여성(23.2%)보다 5.8%p 높았던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로 살펴보면, 19세(35.3%)와 20대(35.7%)에서 높은 투표율을 보였으며, 이어서 30대(25.8%), 50대(25.7%), 60대(24.6%), 40대(23.8%) 순이었다.

사전투표율이 높은 지역은 남성과 여성 모두 세종(37.1%, 31.9%), 전남(37.1%, 31.0%), 광주(36.8%, 30.7%)인 것으로 나타났다.

행정구역 크기별로는 면지역이 27.9%로 가장 높은 투표율을 보였으며, 다음은 중소도시(26.2%), 특별시(26.1%), 읍(25.5%), 광역시(25.4%) 순이었다.

 

< 재외투표 >

제19대 대통령선거에서 재외투표 신고․신청인의 투표율은 75.3%이며, 여성(75.9%)이 남성(74.7%)보다 다소 높은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대별로 보면 20대 초반(81.8%)과 30대 후반(80.2%)에서 높은 투표율을 보였고, 50대 이상부터 많이 감소하는 경향을 보였다.

 

출      처   중앙선거관리위원회

기사입력: 2017/09/14 [16:57]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이 기사 독자의견

의견쓰기전체의견보기

이 기사에 의견쓰기
의견쓰기
도배방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