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율주행 로봇과 전동카트

중고서접에 시범 도입

   대한민국 대표 서점 예스24(대표 김기호, 김석환)가 부산에 위치한 국내 최대 규모의 중고서점 예스24 F1963점에서 네이버랩스와 1년여 동안 공동 기획하여 개발한 자율주행 서비스 로봇 ‘어라운드(AROUND)’와 전동카트 ‘에어카트(AIRCART)’의 시범 운영을 시작했다.

‘어라운드’는 매장 내 도서 수거를 돕는 생활환경지능 기반의 자율 주행 로봇이다. 고객들이 다 읽은 책을 어라운드의 상단부 적재공간에 넣으면, 일정 무게가 넘어간 후 자동으로 지정된 장소로 이동해 고객이 책을 제 자리에 가져다 놓는 번거로움을 줄여준다. 근력증강 로봇 기술이 적용된 전동카트 ‘에어카트’는 다량의 책들을 직원들이 안전하고 쉽게 운반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특히 많은 사람들이 오가는 서점이라는 공간에 맞게 충돌 방지 기능을 갖췄을 뿐 아니라 어린이 고객의 안전을 위해 카트를 운전하는 직원이 앞쪽 시야를 충분히 확보할 수 있도록 설계되어 직원 및 방문객의 편의를 크게 높였다.

예스24는 이번 시범 운영에 대한 서점 직원과 방문객의 다양한 피드백을 바탕으로 소프트웨어, 하드웨어, 디자인 등이 업그레이드된 ‘어라운드’와 ‘에어카트’를 올 연말 추가 선보일 예정이다.

한편 예스24는 31일까지 두 로봇의 모습을 찍어 해시태그(#예스24F1963 #로봇 #어라운드 #에어카트)와 함께 인스타그램에 포스트를 올리면 추첨을 통해 24명에게 굿즈 에코백을 주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출      처   YES24

기사입력: 2017/11/02 [17:45]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이 기사 독자의견

의견쓰기전체의견보기

이 기사에 의견쓰기
의견쓰기
도배방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