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 10회 노원구장애인미술전

도예작품 포함 70점이 전시되었다.

 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이 주최하는 제10회 노원구장애인미술전 ‘나눔과 소통의 미학(美學)전’ 개장식이 27일 오후 2시 노원구청 1층 로비에서 화려한 막을 올렸다. 올해 10회째를 맞는 노원구장애인미술전은 27일 다운복지관, 북부장애인직업재활시설, 서울시립뇌성마비복지관, 서울시립상이군경복지관, 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 총 5개의 기관이 참여한 가운데 개장식 공연을 시작으로 내빈축사, 테이프 커팅식이 이루어졌다.
본 미술전에서는 도예 포함 작품 수 70여점이 전시되어 지역사회주민들에게 예술작품 감상의 기회를 제공하고 노원구에서 활동하는 장애인미술작가들에게 창작발표의 기회를 가짐으로 장애인미술가의 발전과 예술 문화 증진에 기여한다.
본 미술전에 참여한 작가 김모 씨(지체1급)는 “미술전을 통해 작품을 전시하고 사람들과 소통할 수 있어서 감사하다. 올해 전시한 작품에 대해 사람들이 관심을 가지고 대화할 수 있어서 뿌듯하다”고 말했다.
특별히 올해는 전시 기간에 노원구장애인미술가의 발전과 전시 기회 확대를 위한 모금함을 비치하여 후원자에 한해 장애인 미술작가들의 작품 엽서도록을 증정하는 이벤트를 진행한다.
25일부터 30일까지 노원구청 1, 2층 갤러리에서 장애인 미술가들의 다양한 작품을 감상할 수 있다.

 

출       처     서울시립북부장애인종합복지관

기사입력: 2017/12/04 [18:08]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이 기사 독자의견

의견쓰기전체의견보기

이 기사에 의견쓰기
의견쓰기
도배방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