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꿈쟁이 풋살 교실'

수원 삼성블루윙즈 축구단과 거주시설 장애인들이 함께 했다.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가 3월부터 개강식을 시작으로 11월까지 수원삼성블루윙즈 축구단과 도내 거주시설 장애인들의 생활체육 지원을 위해 꿈쟁이 풋살교실을 운영했다.
꿈쟁이 풋살교실은 누림센터와 수원삼성블루윙즈 축구단이 2월 22일 장애인 생활체육 발전 및 지원을 위해 체결한 업무협약의 첫 번째 협업 사업이다. 경기도수원월드컵경기장관리재단에서 연습구장을 지원받아 진행할 수 있었다.
풋살교실은 도내 장애인 풋살팀 10개팀의 참가 신청을 받아 월 2회로 진행하였다. 기초 훈련(기본 드리블, 패스, 공중 볼 다루기 등)과 모둠별 연습 경기를 통해 장애인들의 풋살 실력 향상과 체육 활동을 지원하였다. 이와 함께 축구 박물관 및 프로경기장 관람 등 다양한 볼 거리와 체험 활동도 같이 실시했다.
풋살교실 참가자 중 한 선수는 “풋살을 좋아해서 국가대표가 되는 것이 꿈이었는데 전문적으로 배울 수 있는 기회가 되었다. 친구들과 함께 운동할 수 있어서 꿈쟁이 풋살교실 하는 날이 매일 기다려졌다”고 밝혔다.
누림센터는 꿈쟁이 풋살교실이 성황리에 안전하게 마무리 될 수 있었던 것에 모든 참가자 및 관계기관에게 감사드린다며 앞으로도 장애인 생활체육 활성화를 위해 프로스포츠 기관 및 다양한 관계기관들이 함께 하였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앞으로도 누림센터는 장애인들의 생활체육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저변확대를 위해 필요한 사업들을 발굴하는 등 지속적으로 추진할 예정이다.

 

출        처    누림센터

기사입력: 2017/12/04 [18:06]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이 기사 독자의견

의견쓰기전체의견보기

이 기사에 의견쓰기
의견쓰기
도배방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