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8 전통문화 체험관광

2018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10건을 선정했다.

 문화체육관광부는 전통문화 체험을 고품격 관광프로그램으로 육성하기 위해 ’18년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 10건을선정했다.
  전통문화는 나라마다 과거와 현재와 미래를 연결하는고리로서 부가가치가높은 고품격의 문화관광콘텐츠로 육성되고 있다.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은 대한민국 곳곳에 숨어있는 지역의 대표적인 전통문화 상품을찾아내고 이를 명소 관광으로 연계, 활성화하기 위해 2016년부터 문체부가한국관광공사(이하 관광공사)와 함께 지원하고있는 사업이다. 특히 올해부터는 그동안 관광공사를 통해 지원했던방식을 지자체가 주도하는 지원 사업으로 전환해 지역관광사업과의 연계성을 높였다.
  지원을 받는 체험관광 프로그램은 인물·이야기, 역사·유적지, 생활문화(한복·한방·음식 등), 고건축물, 전통예술, 전통공예, 역사놀이, 신화·전설 등 다양한 주제를 다룬다
  올해 선정된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으로는 단양의 고구려 온달과평강이야기’, 고령의 신비의 대가야 여행’, 영양의 음식디미방과 장계향 예절, 올해 새롭게 선정된 프로그램을 비롯해, 인천의 고인돌밀당 강화도 여행’, 광주의 광산 비밀의 월봉서원’, 울산의 울주 외고산 옹기마을 전통가마’, 강릉의 한류문학 힐링스토리’, 전주의 한옥마을에서 만나는 한국의 미’, 해남의 예술가와 함께하는 남도 수묵기행’, 산청의 한방테마파트 오감+알파(α)체험등이 있다.
 <2018년도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
  

2018년도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
지자체명체험관광 프로그램명
인천 강화 고인돌 밀당(go) 강화도 여행
광주 광산 비밀의 월봉서원에서 만나는 호남의 정신문화
울산 울주 외고산 옹기마을 전통가마
강원 강릉 강릉 한류문학 힐링스토리
충북 단양 고구려 온달과 평강이야기
전북 전주 한옥마을에서 만나는 한국의 미
전남 해남 예술가와 함께하는 남도 수묵(水墨) 기행
경북 영양 음식디미방과 장계향 예절
경북 고령 고령 신비의 대가야 여행
경남 산청 산청 한방테마파크 오감+알파(α) 체험

단양의 고구려 온달과 평강이야기는 만종리대학로극장이 주관하는연극으로서, 주민들과 관광객들이 역할극을 하며 함께하는 참여형 공연으로진행된다. 1987년 대학로에서 문을 연 대학로극장은 치솟는 임대료를 견디지 못하고 20154월 단양군 영춘면 만종리로 귀촌했다. 이후 한옥 창고를 개조해 만든 마실극장에서 단양 등 지역 주민들에게 꾸준히 연극 공연을 선보이고 있다. ‘고구려 온달과 평강이야기는 온달관광지 드라마 세트장에 생기를 불어넣고 고구려 시대를 접목한 차별성 있는 관광상품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영양의 음식디미방과 장계향 예절은 장계향(, 1598~1680) 선생이1672년에 작성한 한글조리서 음식디미방을 활용한 체험프로그램이다.이 프로그램은 300여 년을 이어온 재령 이씨’, 집성촌 두들마을 내 석계 종택’ 13대 종부 조귀분 여사 등과 함께하는 전통음식조리와 인성교육으로 구성된다. ‘음식디미방과 장계향 예절은 문화권 개발사업으로 지은 건축물들을 알맞게 활용하는 대안으로서 자리매김할 것으로 보인다
  고령의 신비의 대가야 여행은 숨어있는 대가야 유적과 우륵 가야금,문화공연을 즐기는 체험프로그램이다. 이 프로그램은 2017년까지는 버스 여행을 중심으로 진행되었는데 2018년부터는 개별관광객의 체험 활동도 보완해서 진행된다. 앞으로 지역경제 활성화에 다방면으로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2017년에 선정된 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 10건에는 3월부터 11월까지외국인 관광객 8,604명을 포함해 총 58,685명의 관광객들이 참여해 당초 목표인 관광객 5만 명(외국인 7천 명)을 넘는 성과를 올렸다
 문체부 정책 담당자는 지속적으로 지역 관광 발전에 기여할 수 있도록전통문화 체험관광 프로그램을 고품격 관광콘텐츠로 육성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한국관광공사와 함께 아직은 미흡한 신규 선정 프로그램을중심으로 프로그램 진단, 전문가 수시 컨설팅, 국내외 통합 홍보 등을지속적으로 지원하겠다.”라고 밝혔다

 

출          처    문화체육관광부

기사입력: 2018/01/08 [15:44]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이 기사 독자의견

의견쓰기전체의견보기

이 기사에 의견쓰기
의견쓰기
도배방지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