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 선수단 확정

7종목 144 명이 선수가 출전한다.

 대한체육회가 2월 9일부터 25일까지 17일간 평창에서 개최되는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에 김지용 선수단장을 포함하여 선수 144명, 경기임원 40명 및 본부임원 35명 등 7종목 15세부종목 219명의 선수단 파견 계획을 최종 확정하였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대회 대한민국 선수단은 김지용 선수단장을 위시하고 선수단 수석부단장에 전충렬 대한체육회 사무총장, 부단장에 전명규 대한빙상경기연맹 부회장을 각각 선임했다.

 
종목별 선수는 빙상 33명, 스키 31명, 아이스하키 48명, 봅슬레이스켈레톤 9명, 컬링 12명, 바이애슬론 6명, 루지 5명으로 구성되어 있으며 총 7종목 144명의 선수가 출전하게 되어 역대 동계올림픽 중 가장 많은 선수단을 파견하게 됐다.

 
대한체육회는 이번 선수단 파견을 통해 올림픽에 출전하는 국가대표 선수들이 최상의 경기력 발휘할 수 있도록 종목별 전담팀 등 전문인력 지원을 최대화하고 정부합동 지원단, 코리아하우스 등을 운영하여 대한민국 선수단 서비스 지원을 다각화할 방침이다.

 
대한민국 선수단은 2월 7일 11시 강릉선수촌에서의 입촌식을 갖고 공식 일정을 시작한다. 9일 개회식 남북 공동입장, 올림픽 기간 내 설날 행사 등을 통해 이번 올림픽을 더욱 다채로운 문화올림픽이자 전 세계에 올림픽의 가치를 전하는 평화올림픽으로 만들어 가고자 한다.

 
한편 선수단은 1월 24일 올림픽파크텔 1층 올림피아홀에서 결단식을 개최하여 대회 선전을 결의한 바 있다.

 

출         처     대한체육회

기사입력: 2018/02/06 [10:43]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