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전에 꼭 확인하자

해외여행 전 방문 목적지의 여행 경보 단계를 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다.

외교부는 3.2.(금) 부로 아래와 같이‘18년 상반기 여행경보 정기조정을 실시한 바, 해외여행

전 방문 목적지의 여행경보단계를 확인하시기 바랍니다.
가. 여행경보 상향 조정 국가(총 4개국)
도미니카
 (산토 도밍고‧산티아고州) 1단계 남색경보(여행유의) → 2단계 황색경보(여행자제)
 도미니카 내 살인사건 50%가 집중되는 등 강력범죄 빈발
볼리비아
(태양의 섬) 1단계 남색경보(여행유의) → 2단계 황색경보(여행자제)
지역 내 3개 부족 간 유적 소유권 분쟁 존재 및 최근 아국인 피살 사건이 발생하는 등 치안 불안정
 마다가스카르
(툴레아 북부 배터리 해변) 2단계 황색경보(여행자제) → 3단계 적색경보(철수권고)
외국인 대상 살인‧강도상해 등 강력범죄 빈발
모잠비크
(카보 델가도州) 1단계 남색경보(여행유의) → 2단계 황색경보(여행자제)
2017.10월 무장 공격 사태 발생 이후 군‧경과 이슬람 극단주의자간 무력충돌 지속 발생
나. 여행경보 하향 조정 국가(총 5개국)
레바논
(베이루트) 3단계 적색경보(철수권고) → 2단계 황색경보(여행자제)
대규모 테러소탕작전으로 치안상태가 호전되었으며, 검문검색 등 치안당국의 통제가 비교적 원활
모잠비크
(소팔라州) 2단계 황색경보(여행자제) → 1단계 남색경보(여행유의)
2016.12월 여야간 정전 선언 이후 무장공격사태가 발생하지 않았으며 지역 내 긴장도 현저히 감소
우즈베키스탄
(테레미즈 및 아프가니스탄 접경지역) 1단계 남색경보(여행유의) → 해제
최근 아프가니스탄 북부 지역 정세가 안정세를 유지하고 있으며, 테레미즈 지역 내 외국인 대상 범죄 발생 별무
키르기즈스탄
(잘랄라바드‧오쉬‧바트켄州) 2단계 황색경보(여행자제) → 해제
2010.6월 유혈충돌 발생 이후 큰 사건‧사고가 발생하지 않았으며, 최근 국회의원‧대통령 선거 등 주요 정치 일정이 평온하게 실시되는 등 정정 안정
프랑스
(알프마리팀) 2단계 황색경보(여행자제) → 1단계 남색경보(여행유의)
2016.7월 니스 테러 이후 해당 지역 내 테러로 인한 대규모 피해가 없었고, 테러 대상도 주로 군‧경에 집중되었으며, 다수의 테러모의가 사전 발각되는 등 테러위협 감소
아울러, 외교부는 해외안전여행 홈페이지(www.0404.go.kr)를 통해 △여행경보조정 상세 내역 및 단계별 행동요령, △국가별 최신 안전정보 등을 안내하고 있으므로 참고하시기 바랍니다.
여행경보제도 단계별 행동요령 

기사입력: 2018/03/07 [00:35]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