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국가대표 응원가

하나 된 열정

꿈과 희망은 긍정적인 생각에서 나온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다

26일, 대한장애인체육회(회장 이명호)가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대회를 앞두고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들을 응원하는 응원가와 관련 영상을 공개했다.
장애인 국가대표 공식 응원가는 대한장애인체육회가 지난 해 12월 26일부터 올해 1월

15일까지 전 국민을 대상으로 주최한 공모전을 통해 선정했다.

대상은 박형준 씨가 작곡하고 팝페라 듀오 ‘라보엠’이 부른 ‘하나 된 열정(Imagine, That’s reality)‘이 차지했다.

이 응원가는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단 36명의 선수들의 열정적인 도전을 풍성한 사운드로 담아

전달하고 있다.
대상을 받은 ‘하나 된 열정(Imagine, That’s reality)‘ 외에 최우수상에 인디밴드 이스트코너의

‘Wassup 평창’, 양진영의 ‘하나 된 열정’, 우수상에 ‘노래해’, ‘하나 된 불꽃’, ‘Passion of PyeongChang’ 등 5곡이 선정됐으며 순차적으로 공개 될 예정이다.

장려상에 선정된 17곡을 포함해 총 23개의 곡들은 평창 패럴럼픽 한국 대표팀 응원을 위해

쓰여지게 된다.
공식 응원가 홍보영상은 평창 패럴림픽을 준비하는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들의 기대감과 걱정,

그러나 꿈과 희망은 긍정적인 생각에서 나온다는 메시지를 담고 있으며 대한장애인체육회

페이스북(https://www.facebook.com/KoreaParalympic/과

유튜브(https://youtu.be/fui5GUyPcXk) 등에서 확인 가능하다.
대한장애인체육회는 이번 응원가 발표와 더불어 ‘39.36’ 캠페인을 진행한다. ‘39.36’ 캠페인

캠페인은 3월 9일 개막되는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에 참여하는 36명의 장애인 국가대표

선수단에게 국민적 응원을 전달하기 위해 기획된 캠페인으로 대한장애인체육회, 문화체육관광부, 한국콘텐츠진흥원, 서울비젼(홍보영상제작사), 루나르트(공모전 주관사) 등이 참여한다.
2018 평창 동계올림픽에 이어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의 성공적 개최에 귀추가 주목되는

가운데, 이번 장애인 국가대표 공식 응원가와 응원캠페인을 통해 패럴림픽에 대한 국민들의

관심 환기와 선수들의 사기 진작에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된다.

2018 평창 동계패럴림픽은 3월 9일부터 18일까지 강릉, 평창, 정선 등 올림픽이 열렸던

장소에서 개최된다.

기사입력: 2018/03/07 [16:31]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