크루즈 체험단 모집

코스타 세레나호

국적 크루즈 취항 시급해

해양수산부는 크루즈 여행에 대한 인식 전환과 국내 크루즈 여행 수요 확대를 위해 20일부터

내달 3일까지 ‘2018년 상반기 크루즈 체험단’을 모집한다고 18일 밝혔다.

크루즈 운임은 해수부가 전액 지원하며, 참가자는 외국 기항지 관광비용인 1인당 30만 원만

부담하면 된다.

해수부는 크루즈 관광에 대한 국민 관심을 높이기 위해 2016년부터 대국민 크루즈 체험단을

운영해 왔다.

작년에는 100명의 체험단을 모집하는 데 약 7만여 명이 신청해 700대 1이라는 놀라운 경쟁률을 기록하며 크루즈의 대중화에 기여했다.

올해에는 보다 많은 국민들이 크루즈 여행을 체험할 수 있도록 연간 1차례 운영했던 체험단을

상·하반기 2차례로 확대 운영한다.

모집인원도 상·하반기 각 100명씩 총 200명으로 2배가량 늘릴 계획이다.

상반기에는 총 100명(50팀)의 크루즈 체험단을 운영한다.

체험단은 오는 5월 10일부터 17일까지 부산항~속초항~러시아 블라디보스톡~일본 북해도

무로란과 하코다테를 거쳐 다시 부산항으로 돌아오는 일정으로 크루즈 여행을 떠나게 된다.

이번에 타게 될 크루즈는 11만 4000톤급 코스타 세레나호로 승객 3780명과 승무원 1100명이

타는 대형 크루즈다.

올 상반기 크루즈 체험단 참가 희망자는 20일부터 내달 3일까지 동행자의 동의를 얻어 2인

1팀으로 해수부 홈페이지(www.mof.go.kr)를 통해 신청하면 된다. 해외여행에 결격사유가

없는 만 19세 이상의 대한민국 국민이라면 누구나 신청할 수 있다.

공정한 기회 제공과 원활한 운영을 위해 신청자와 동행자의 인적사항은 1회만 입력할 수

있으며 체험단으로 선정된 신청자와 동행자는 다른 사람으로 변경할 수 없다.

또한 이전에 체험단으로 선정됐던 사람들은 이번 선정 대상에서 제외된다.

최종 체험단은 해수부에서 구성하는 별도의 선정위원회 입회하에 무작위 프로그램으로

100명(50팀)을 선정할 계획이다.

결과는 내달 6일 해수부 홈페이지에 게시하고 개별 통보할 예정이다.

엄기두 해수부 해운물류국장은 “국내 크루즈 산업 활성화를 위해서는 국내 크루즈 수요를

2020년까지 20만 명 수준으로 확대해 국적 크루즈 취항 기반을 마련하는 것이 시급하다”며

“올해 상·하반기 크루즈 체험단 운영과 더불어 수요 확대를 위한 다양한 정책들도 적극

추진해 국내 크루즈 수요를 확대하는 데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8/03/26 [20:31]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