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로탐색 교육 지원

지역 중학생

스스로 꿈 찾아

협약식은 한화생명 김상주 대구지역본부장과 제일종합사회복지관 정유진 관장을 비롯 임직원 및 청소년 30여명이 참석했다.
이번 협약을 통해 대상 학생들은 1년간 사진 기법을 활용한 진로와 꿈을 찾아보는 학습으로 △사진 기술법 △포토클래스 △스토리텔링 △직업가지관 체험 △작품 전시회로 운영된다.
행사에 참석한 김상주 본부장은 청소년들을 독려하며 “미래 인재들이 자신의 적성과 직업을 선택하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며 “앞으로 지역 청소년들에게 인재 육성 프로그램들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인재 육성을 위한 청소년 교육 지원 ‘희망 꿈동이(꿈꾸는 동네 아이들)’ 활동은 스스로의 힘으로 꿈을 찾아 그려보고 체험을 하는 프로그램으로 학업과 진로에 고민하는 학생들에게 많은 도움과 긍정적 자신감을 불어넣어 줄 것으로 기대한다.

기사입력: 2018/04/02 [17:20]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