미아방지 목걸이 달아주기

‘행복한 가족 지킴이’

5월에 미아발생률 높아

한국청소년연맹은 5월 가정의 달을 맞이하여 전국적으로 5월 5일 어린이날을 시작으로 한달간 미아방지캠페인에 나섰다. 
연맹은 어린이날을 맞아 전국의 다양한 놀이동산, 공원, 경기장, 박물관, 박람회장, 관광명소 등 사람들이 많이 몰려 미아발생률이 높은 장소에서 어린이를 동반한 가족을 대상으로 ‘미아방지 목걸이 달아주기’를 진행하였으며 약 1만여명의 어린이가 이 캠페인에 참여했다. 
5월은 가정의 달이자 나들이에 좋은 계절이다 보니 연중 미아발생률이 가장 높다. 2015년의 경우 연간 미아발생건수가 1만9428명에 달했고 그 중 찾지 못한 아이는 210명에 이른다. 
부스운영에는 한국청소년연맹 소속 누리단(중학생), 한별단(고등학생), 한울회(대학생) 단원이 직접 봉사자로 참여해 의미를 더 했으며 4차산업체험, 전통놀이체험 등 다양한 체험활동을 동시에 진행해 나들이 가족들에게 멋진 추억을 선사했다. 
앞으로도 5월 한달간 약 2만3000명의 어린이와 가족을 대상으로 전국에서 미아방지 캠페인을 지속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한국청소년연맹은 체험형 청소년활동 및 인성교육을 중점적으로 운영하고 사회적 약자 및 국내외 어려운 청소년들을 위한 사회공헌사업(희망사과나무)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는 청소년 단체다.

기사입력: 2018/05/11 [18:58]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