입법 골든타임 놓치면 안 돼

정세균 국회의장은 7월 4일 의원들에게 7월 임시국회에서 민생법안 처리를 당부하는 내용의 친전을 보냈다.

 정세균 국회의장은 7월 4일 오전 의원들에게 7월 임시국회에서 민생법안 처리를 당부하는 내용의 친전을 보냈다.

정 의장은 친전을 통해 “금년은 조기대선과 새정부 출범에 따른 인사청문 위주의 국회운영이 6월말까지 계속되었고, 몇 차례의 임시회에서도 민생법안이 논의조차 되지 못했다”면서 “청년실업과 가계부채, 조류인플루엔자(AI)와 가뭄 등에 대해서도 국회는 유의미한 대안을 전혀 내놓지 못했다”며 안타까움을 표했다.

정 의장은 이어 “7월 임시국회에서도 입법의 골든타임을 놓치게 되면 그 피해는 서민과 기업들에게 돌아갈 수 밖에 없다”면서 “상임위별 업무보고와 함께 법안심사를 병행해 국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성과를 내달라”고 전했다.

정 의장은 마지막으로 “탄핵과 조기대선을 거치며 정치와 국회에 대해 높아진 국민의 관심을 신뢰와 희망으로 변화시키는 것은 국회의 몫이자 소임”이라면서 ‘국민에게 힘이 되는 국회’를 만들기 위한 의원들의 각별한 노력과 관심을 당부했다

기사입력: 2017/07/04 [17:09]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