달콤함에 청량감 더해

여름 시그니처 음료

여름 시그니처 음료 ‘스위트 레몬에이드(sweet lemonade)’와 ‘카페 초록(cafe green)’을 6월 1일 출시했다. 여름 시그니처 음료 ‘스위트 레몬에이드(sweet lemonade)’와 ‘카페 초록(cafe green)’을 6월 1일 출시했다. 여름 시그니처 음료 ‘스위

 지난달 전국 23호점을 돌파한, 중증장애인채용카페 아이갓에브리씽(I got everything)’ 여름 시그니처 음료 스위트 레몬에이드(sweet lemonade)’카페 초록(cafe green)’61일 출시했다.

 이 시그니처 음료는 지난 4월 한국장애인개발원(원장 최경숙)이 카페 아이갓에브리씽 전 지점을 대상으로 진행한 여름 시즌 시그니처 음료 개발 공모에서 기타음료부문(아산중앙도서관점의 스위트 레몬에이드), 에스프레소 베이스 음료 부문(인천시청점의 카페 초록) 각각 1위로 선정된 메뉴이다.

한국장애인개발원은 시그니처 음료를 판매하는 전 매장에 레시피북을 제공하고 각각의 음료 100잔 기준의 재료와 홍보 POP를 지원했다.

 

이 시그니처 음료는 아이스컵 16온스 사이즈로 판매되며 여름 한정으로 선보인다.스위트 레몬에이드에는 레몬에 블루베리를 더해 새콤달콤한 맛을 즐길 수 있으며 카페 초록에는 녹차라테에 얼음과 우유가 더해지고 카페 아이갓에브리씽의 자체 원두 밸런스 브라운(Balance Brown)”이 에스프레소로 사용된다. 밸런스브라운은 한국장애인개발원이 지난 2017년 개발한 고품질 원두로 아몬드와 다크초콜릿의 풍미를 느낄 수 있다.

 

최경숙 한국장애인개발원장은 이번에 출시된 두 음료는 카페 아이갓에브리씽직원들의 아이디어로 개발된 만큼 까다로운 카페 마니아들의 입맛을 사로잡을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이번 여름 시그니처 음료는 시즌 한정 출시됐지만 소비자들의 좋은 반응이 이어져 사계절 내내 즐길 수 있는 상시 판매 메뉴로 정착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카페 아이갓에브리씽전문가의 컨설팅과 표준화 작업을 통해 세련된 인테리어와 고품질 원두, 합리적인 가격으로 시장경쟁력을 갖춰나가고 있다. 61일 현재 23호점이 오픈, 중증장애인 80여 명이 채용돼 근무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8/06/08 [17:01]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