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학생 일자리 취업지원

현장중심 훈련 실시

적합한 직무 개발과 현장중심 훈련 실시한다.

교육부는 대학 내 일자리 35, 지역사회 일자리 580명 그리고 재정지원 일자리에 1,500명 등 장애학생 2,115명에게 맞춤일자리를 발굴하고 지원할 계획이다. 지난 2장애유형 및 특성을 고려한 장애학생 맞춤형 일자리 및 취업지원 확대 방안을 교육부가 발표했다.

발표한 방안의 주요 내용은 대학 내 일자리는 거점 국립대학 중심으로 취업 성공사례를 발굴하고 19년에는 모든 대학으로 확산할 예정이다. 이에 대학의 환경에 따라 장애인에게 적합한 직무개발과 현장중심의 훈련을 실시해 장애학생의 취업 가능성을 높일 계획이다.

또 교육부 관계부처 및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지역사회의 산업체에서의 국립대학을 중심으로 장애인에게 적합한 직무개발과 현장중심의 훈련을 실시해 장애학생의 취업가능성을 높일 계획이다. 또 관계부처 및 유관기관과 협력하여 지역사회의 산업체 중심의 현장훈련을 확대할 계획이다.

체계적인 진로설계상담 및 현장견학과 직무체험 등 다양한 취업지원서비스를 확대해 취업역량을 높일 계획이다. 또한 개인의 역량을 키우는 것 뿐 아니라 장애학생의 사회참여 기회를 확대하고 장애인과 함께 근무할 수 있도록 직장 내 장애 인식개선 교육을 통해 사회 분위기를 조성하는데도 힘쓸 계획이다.

기사입력: 2018/07/06 [16:26]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