하모니 발대식 개최

장애인 인식개선 서포터스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대학생 서포터스‘하모니’ 발대식을 개최했다.

한국장애인고용공단은 7월 5일 장애인 고용에 우호적인 사회 분위기 조성을 위해 제7기 장애인 인식개선 대학생 서포터스‘하모니(Harmony)’발대식을 개최했다. 
지난 2012년 1기가 선정된 이후로 매년 10개 이상의 팀이 서포터스로 참여하여 교내 자판기 등에 점자 스티커 부착, 인식개선 퀴즈대회 개최 등 장애인 인식개선을 위한 다양한 활동을 수행했다.

이번 7기 서포터스는 ‘꾸미크니’ 등 14개 팀, 총 61명이 선정됐으며 7월 5일부터 12월 28일까지 약 6개월간 장애인 인식개선 활동을 수행하게 된다. 
서포터스는 공단 업무를 직접 체험하고 기획기사 작성, 대국민 100만 공감 프로젝트 수행, 지역별·팀별 특성 살린 캠페인을 전개 등의 활동을 수행하게 되며, 서포터스가 만든 콘텐츠는 블로그 등 공단 공식 홍보 채널에 공유된다. 

특히 올해부터 서포터스의 효과적인 미션 수행을 위한 체계적인 연수과정을 지원하고 팀 간 공동 캠페인 기획 및 실시를 새롭게 시행할 계획이다.
발대식에 참석한 공단 조종란 이사장은 “장애인 인식개선 서포터스로서 자긍심을 갖고 즐겁게 참여한다면 한층 더 성장한 자신을 발견하는 소중한 경험이 될 것”이라며“우리 사회에 장애인과 비장애인의 아름다운 하모니가 가득 울려 퍼질 수 있도록 다양한 활동을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장애인 인식개선 서포터스에 대해 궁금한 사항은 공단 홈페이지(www.kead.or.kr)를 방문하거나 김기환 과장(☎031-728-7286)으로 문의하면 된다.

기사입력: 2018/07/06 [18:08]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