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팔라완 첫 운항

필리핀 신규 노선으로 인해 한국-필리핀 간 9개의 노선을 운영하게 됐다.

필리핀항공이 7월 26일 오후 부산-팔라완 신규 취항식을 갖고 첫 운항을 개시했다. 
필리핀항공은 팔라완 노선 첫 취항을 기념해 탑승게이트 앞에서 임직원과 공항공사 및 부산지방항공청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필리핀항공 부산-팔라완 신규 취항식’ 행사를 가졌다. 
이 날 취항행사에서는 한국공항공사 부산지역 조현용 본부장의 성공적인 취항을 기원하는 축사와 항공권 추첨 이벤트 및 워터캐논 축하 세레모니를 진행하였다. 이어서 당첨 승객 두 명과 필리핀항공 관계자와 승무원, 외부 관계자들이 함께 테이프 커팅식을 가지며 팔라완 노선을 개통했다.

이번 부산-팔라완 첫 편 탑승률은 191석(총 199석)을 기록하며 순조로운 시작을 예고했다. 해당 노선은 A321 기종(비즈니스 12석, 이코노미 플러스 18석, 이코노미 169석)이 투입된다.

주 4회(수,목,토,일) 부산에서 저녁 7시 35분 출발하여 밤 11시 15분에 팔라완에 도착하한다. 팔라완에서는 오후 1시 20분에 출발하여 부산에 오후 6시 35분에 도착하는 스케줄로 부산, 영남지역 주민들에게 팔라완으로 가는 빠르고 편리한 하늘 길을 제공한다. 
필리핀항공은 팔라완 직항을 통해 팔라완에서 최신 여행 트렌드인 에코투어리즘에 걸 맞는 지하강(UNESCO), 호핑, 반딧불투어를 즐기며 자연에 힐링하길 추천한다고 밝혔다.

이번 팔라완 신규 노선으로 인해 한국(인천/부산)-필리핀 간 9개 노선을 운영하게 됐으며 팔라완은 늘어나는 한국인 관광수요와 동반 성장하며 필리핀 대표휴양지로 자리매김해 나갈 계획이다.  
주요서비스는 
·따뜻한 기내식, 음료, 담요, 베개를 제공하여 쾌적한 기내서비스를 즐길 수 있다.
·한국인 승무원이 탑승하여 한국 승객의 편의를 돕는다.
·기내 엔터테인먼트 시스템 my PAL을 제공하여 즐거운 비행을 선사한다.
·수화물은 이코노미 20kg, 프리미엄 이코노미 25kg, 비즈니스 30kg으로 넉넉하게 허용한다.
·필리핀항공 단독 마일리지 Mabuhay Miles 적립이 가능하며 주요 혜택으로는 필리핀항공 왕복기준 9회 이용 시 1회 무료항공권 제공, 제 3자 양도가능, 좌석 업그레이드가 있다.
·필리핀항공 전용 터미널로 출입국을 빠르고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마닐라 제2국제공항). 

기사입력: 2018/08/04 [10:12]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