아나바다 벼룩시장의 핫플레이스

아나바다 운동은 자원을 다시 순환해 친환경 운동을 촉진하는 것이다.

아나바다 벼룩시장의 핫플레이스! 남양주 점프벼룩시장

'아껴 쓰고, 나눠 쓰고, 바꿔 쓰고, 다시 쓰기'를 권장하는 아나바다 운동은 자원을 다시 순환시켜 친환경적인 운동을 촉진하는 것이다.

깨끗한 지구를 위해 자원순환을 하는 요즘, 아나바다를 추구하는 벼룩시장은 더욱 핫플레이스로 발돋움하고 있다. 자원순환을 기본으로 둔, 벼룩시장이 남양주시에서 활발하게 열리고 있다.

 

남양주시는지난 3월부터 6월까지 상반기 동안 삼패동한강시민공원을 비롯해 왕숙천시민공원, 진접푸른물센터, 마석5일장터, 호평체육문화센터 등 16개 개장지에서 총 27회 남양주점프벼룩시장을 개장하며 상반기 개장을 성황리에 마감하였다.

남양주점프벼룩시장’은 하반기에도 지속적으로 개장할 예정이다. 혹서기인 7, 8월은 휴장을 하고, 91일부터 1027일까지 삼패동한강시민공원을 비롯한 여러 장소에서 매주 토요일 시민들을 찾아 갈 예정이다.

 

금년 상반기 동안 62천여 명 지역주민이 남양주점프벼룩시장에 참여하였으며, 37백여 명의 시민이 불우이웃돕기를 위해 75십여만 원의 기부금 모금에도 동참하는 등 많은 시민들의 소통의 공간과 나눔의 공간으로 거듭났다.

 

2010년 첫 개장을 시작으로 9년째를 맞는 남양주점프벼룩시장은 중고물품 나눔장터의 개념을 뛰어넘어 자라나는 어린이에게 환경 및 경제 교육의 장, 지역주민간 소통 및 화합의 장, 지역인재의 끼와 재능을 발산하는 문화공연의 장 등 다양한 가치를 창출함으로써 남양주시의 명물로 자리매김하였다.

 

 

이용복 환경녹지국장은 남양주점프벼룩시장은 자원 재활용과 절약정신을 고취시키기 위한 시민참여형 자원순화사회 조성캠페인이며, 이를 통해 지역주민간 소통과 화합의 장으로써의 역할을 다 함으로써 지역 문화커뮤니티 중심이 될 수 있도록 시민 여러분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8/10/07 [20:36]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