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전국장애인 체육대회 우승

경기지적농구팀, 5년만에

한계 뛰어 넘는 의지

경기도 지적 농구팀이 10월 25일 전북 익산종합운동장에서 막을 올린 제38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 우승했다.
경기도 지적 농구팀은 경기 나흘째인 28일 군산배드민턴종합경기장에서 충남과 결승전에서 만났다. 2013년 전국장애인체육대회에서 서울에 진 후 5년 만에 우승이다. 경기도 지적 농구팀은 올해 전 경기에서 90점 이상 득점하며 체력뿐만 아니라 전술에서도 앞서는 뛰어난 경기를 보여주었다.

이번 대회에서 지적 농구팀을 맡은 전대진(성남시 한마음복지관)감독은  “한 선수 한 선수 모두 제 자리에서 제 몫을 다해주었다. 전국체전을 위해 일본에 있는 All Kyushu팀을 비롯하여 비장애인 농구동호회랑 수차례 연습 경기를 했다”며 “선수들은 한계를 뛰어넘는 열정과 의지로 단단한 팀워크를 만들었고 그것이 우승으로 이어진 것 같다. 아낌없이 지원해준 경기도장애인농구협회와 선수들을 보내주신 각 기관에 감사를 전한다”고 말했다.

한편 제38회 전국장애인체육대회의 경기도 지적 농구 선수들은 성남시 한마음복지관 7명, 고양시재활스포츠센터 3명, 평택 동방학교 2명, 군포시 장애인종합복지관 1명, 수원시 장애인부모회 1명 등 14명이 모여 한 팀으로 출전했다.

 

 

기사입력: 2018/11/02 [17:32]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