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한민국예술원 문학작품 낭독회

김남조, 유종호, 최일남 등 예술원 회원 23명의 시와 산문 등 38편을 소개한다.

문화체육관광부대한민국예술원115오후 3시 문학의집·서울 중앙홀에서 ‘2018 대한민국예술원문학작품 낭독회, 눈 뜨고 오래 기다린 나의 새벽이니를 개최한다.

대한민국예술원 문학작품 낭독회는 우리나라 문학계 원로인 예술원문학 분과 회원들의 주옥같은 작품을 직접 낭독하는 행사로서, 이번에는 김남조,유종호, 최일남 등예술원 회원 23명의 시와 산문 등 38편을 소개한다.

 

이번 낭독회에서는 1부와 2부로 나누어 김남조의 막달라 마리아 9’ 30편과 최일남의 멀리 가버렸네등 산문 8(소설, 비평 등 일부분발췌)을 낭독한다. 낭독회의 주제인 눈 뜨고 오래 기다린 나의 새벽이니예술원 문학 분과의 최고 원로인 김남조 시인의 시 사막15’ 중 한 구절이다.

예술원 나덕성 회장은 문학의 계절을 맞이해 열리는 이번 낭독회가국민들에게 우리나라 최고의 문학작품을 감상하고, 한국문학에 대한 이해와관심을 높이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라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8/11/04 [06:04]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