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애인 자립생활 주택확보

공공주택 업무협약 체결

경기복지재단은 LH경기지역본부와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경기복지재단은 26일 경기도 장애인의 지역사회 자립 및 안정적 정착을 위하여 LH경기지역본부와 ‘장애인 자립전환지원사업(공공주택) 업무협약’을 체결하였다.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에서 열린 협약식에는 경기도와 경기복지재단, LH경기지역본부 등 관계자 10명이 참석했다.

양 기관은 상호 밀접한 교류와 협력을 바탕으로 △중증장애인대상 공공임대주택 지원 △장애인 주거복지 상담 및 관련 서비스 연계 △장애인복지 공동사업 개발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다.
진석범 경기복지재단 대표이사는 “업무 협약 이후, 각 기관은 자립생활주택 입주 장애인들이 지역사회에서 보통의 삶을 꾸려나갈 수 있도록 다영역에서 협력해 나갈 것이다”고 밝혔다.

장애인 자립전환지원사업은 경기도 위탁사업으로, 2018년 2월 경기복지재단 산하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에서 운영중이며 도내 장애인들에게 지역사회에서 자립생활이 가능하도록 정착을 지원하고 있다. 
관련 문의는 경기도장애인복지종합지원센터 자립전환T/F팀, 스마트종합민원상담실로 하면 된다.

기사입력: 2018/12/02 [15:40]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