도시공간과 조화 이루는 공공디자인

지난 10년간 1,100개 제품이 서울시 우수공공디자인 인증을 받았다.

서울시는 도시공간과 조화를 이루는 안전하고 우수한 품질의 벤치, 휀스등 우수한 공공시설물 32점에 대해 <서울우수공공디자인> 인증제품으로 선정 발표하였다.

서울시는 올해 7월, 제21회 <서울우수공공디자인> 선정계획을 공고한이후 홈페이지를 통해 접수된 총 67점의 출품제품에 대하여 서류심사와 현물심사, 현장실사 등을 거쳐 최종 32점을 인증제품으로 선정했다.

이번 21회 <서울우수공공디자인> 인증제 선정제품 별로는 벤치가 9점으로 가장 많았으며, 그 다음으로 보행자용 휀스가 5점이 선정되었다.볼라드, 가로수보호덮개, 자전거도로용 휀스, 교량용 휀스가 각각 3점으로 안전성, 편의성을 갖춘 다양한 시설이 두루 선정되었다.

특히 이번 제21회 인증 선정심사 결과 합격률이 47.7%로 2018년 제20회부터 2회 연속으로 40%를 넘으면서 공공시설물 제조업체의 디자인에 대한 노력과 서울시의 지원이 점차 결실을 맺고 있다는 심사위원들의 평이다.

 

인증제품은 2년간의 인증기간동안 인증마크를 사용할 수 있는 권한과 서울시의 제품홍보 지원 혜택을 주고, 12월 14일부터는 선정업체에게 인증서가 배부될 예정이다.

인증제품은 서울시 도심경관 개선사업 등에 우선 권장 받게 되며, 매뉴얼 책자를 통해 서울시, 25개 자치구, SH공사 등 관련기관에 홍보된다.

 

인증서 교부는 12월 14일부터 업체 별도 통보를 통하여 서울시청 디자인정책과에서 선정업체 담당자에게 개별 배부할 예정이다. 이번 인증을 통하여 10년간 총1,100개 제품이 서울시 우수공공디자인인증을 받았으며, 이번 제21회 인증을 통해 내년 상반기 유효한 우수디자인 공공시설물은 총187점으로 늘어나 보행자 중심의 안전도시를 지향하는 서울시 공공사업에 적극 활용되어 도심미관 및 안전성 향상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서울시에서는 <서울우수공공디자인> 인증에 미선정된 중소업체를 대상으로 1:1 전문가 맞춤형 디자인 개발 지도를 해주는 <서울디자인클리닉>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있다.

기사입력: 2018/12/02 [23:19]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