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울춤자랑' 참가팀 모집

'서울춤자랑'은 지역의 시니어 춤 동호회를 발굴하는 사업이다.

서울문화재단이 탱고·스윙·살사·발레·어반·재즈 6개 장르 춤 동호회를 지원하는 <위댄스캠프>와 우리동네 대표 4080 춤 동호회 선발대회 <서울춤자랑>에 함께 할 참가팀을 4월 30일까지 각각 모집한다.

<위댄스캠프>는 춤 동호회에게는 새롭고 특별한 경험을 제공하고 시민들에게는 춤의 즐거움을 알리기 위한 취지로 시작된 사업이다. 다양한 춤 동호회들이 모여 장르별 합동공연, 마스터클래스, 플래시몹, 위댄스페스티벌, 시민대상 강습과 홍보 등의 장르별 활동을 직접 기획하고 운영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탱고 △스윙 △살사 △발레 △어반 △재즈 등 6개 장르에서 활동하는 3인 이상의 춤 동호회 중 서울에서 활동하는 팀이라면 연령 상관없이 지원할 수 있으며, 서류와 영상 심사를 통해 각 장르별로 15개 내외의 팀을 발굴할 예정이다. 참가신청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을 통한 온라인 접수를 진행 중이다.

<서울춤자랑>은 지역의 시니어 춤 동호회를 발굴하고, 시민들에게 ‘누구나 할 수 있다’는 생활예술의 취지를 알리기 위해 마련된 사업이다. 서울에서 활동하는 40세~80세 사이의 7명 이상이 모인 춤 동호회를 발굴할 예정이며, 서류/영상 심사와 실연 심사를 거쳐 최종 선정된 20팀에게는 KBS홀 공연발표, 네트워킹 댄스파티, 팀별 프로필 촬영을 통한 동호회 홍보 등의 활동을 지원한다.

 

참가신청은 이메일 접수 우편 및 방문(서울시 중구 소파로 138 2층 서울문화재단 생활문화팀 서울춤자랑 담당자 앞) 접수를 동시에 진행 중이며, 자세한 신청방법은 서울문화재단 누리집을 통해 확인 가능하다.

KBS홀에서 펼쳐지는 <서울춤자랑> 본선대회는 9월 5일 펼쳐질 예정이다. 전문가 심사를 통해 우수한 공연을 펼친 6팀에게는 ‘으뜸상’을, 현장 관객투표에서 가장 많은 표를 받은 2팀에게는 ‘시민상’을 수여한다. 또한 <위댄스캠프>, <서울춤자랑> 참가팀 모두 9월 21일(토) 여의도 한강공원에서 진행되는 생활예술 춤 축제 <위댄스 페스티벌>을 기획하고 출연할 수 있는 기회가 주어진다.

서울문화재단 김종휘 대표이사는 “‘생활예술 춤 활동기반 조성사업’은 장르/지역별 춤 동호회를 발굴하고 지속적인 활동기반을 마련하는 데 목적이 있다”며 “<위댄스캠프>와 <서울춤자랑>을 통해 앞으로도 다양한 장르의 춤 동호회들이 서로 교류하고 생활예술 기반을 넓히는 장이 될 수 있도록 적극 지원할 예정이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4/13 [21:53]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