DMZ 피스트레인 뮤직페스티벌

이 행사기간 동안 무료 셔틀버스를 운영한다.

한국관광공사는 6월7일부터 9일까지 철원에서 열리는 ‘DMZ 피스트레인 뮤직페스티벌’의 성공적인 개최와 강원도민의 국내여행 지원을 위해 행사기간 동안 무료 셔틀버스를 운영한다.

 

강원도, 철원군, (사)피스트레인 등이 공동 주최하는 ‘DMZ 피스트레인 뮤직페스티벌’은 전 세계 음악인들이 모여 평화를 노래하는 非상업적 음악축제로 민간인 통제선 안에서 열린다. 공사는 동 축제를 전 세계인이 음악을 통해 평화를 경험하는 지속가능한 행사로 자리매김하도록 내국인은 물론 해외 홍보 및 상품화를 통해 외국인 참여도 활성화한다는 방침이다.

 

이에 공사는 ‘철원 가서 철업(Cheer Up)! 평화 타Go!’ 이벤트를 실시, 강원도 춘천과 원주에서 철원 고석정까지 왕복하는 무료 셔틀버스 10대를 행사 기간 동안 운영한다. 셔틀버스 탑승은 온라인(https://bit.ly/2GSoojZ, 5월6일 오후 2시 오픈)으로 페스티벌 티켓 예매와 함께 신청해야 하며, 선착순으로 총 400명 마감(춘천 출발 240명, 원주 출발 160명)이다. 또한 공사는 이와 별도로 축제 참가자 편의 향상을 위해 철원 행사장 내 셔틀버스도 운영할 예정이다.

 

또한 ‘티켓예매 인증샷 이벤트(4.29~5.10)’, 철원 관광 활성화를 위한 ‘철원 구석구석 인증샷 현장이벤트(6.7~9)’ 등 재미를 배가시킬 이벤트들도 준비됐다. 이벤트 내용 및 참여 방법은 3일부터 대한민국 구석구석 네이버 블로그(blog.naver.com/korea_diary)에서 확인 가능하다.

 

한편 올해로 2회째를 맞는 DMZ 피스트레인 뮤직페스티벌은 6.25 전쟁 뒤 등록문화재로 관리되고 있는 철원 노동당사에서의 개막공연을 시작으로 13개국 37개 팀이 릴레이로 참여하는 행사로, 고석정의 메인공연, 비무장지대 남방한계선에 자리한 월정리역 철로에서의 특별공연, 소이산에서의 이색 퍼포먼스 등 다양한 프로그램들이 펼쳐진다.

기사입력: 2019/05/13 [11:37]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