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조기 문예·미술 공모전

상상속 기기, 글과 그림 표현

장애에 대한 긍정인식 함양

경기도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는 경기도교육청의 후원으로 2019년 제2회 보조기기 인식개선 문예·미술 공모전을 개최한다.

‘보조기기 인식개선 문예·미술 공모전’은 보조기기에 대한 초등학생들의 독창적인 아이디어와 장애에 대한 긍정적인 인식을 함양하기 위해 실시하는 공모전으로 상상 속 보조기기를 글과 그림으로 표현함으로써 자연스럽게 장애를 이해하도록 기획되었다.

2018년 진행된 ‘1회 보조기기 인식개선 문예·미술 공모전’에서는 총 12개 학교 204점의 작품이 출품되어 보조기기를 주제로 한 초등학생들의 참신한 작품들을 엿볼 수 있었다.

2018년 ‘1회 보조기기 인식개선 문예·미술 공모전’에서 그림부문 대상을 차지한 태안초등학교 조승하 학생의 작품은 외바퀴 보조기를 착용한 학생이 축구를 하고 있다. 조만간 골대를 향해 강력한 슛을 날릴 것 같은 긴장감이 느껴지는 작품에서는 운동장에선 장애에 대한 편견이나 차별이 전혀 느껴지지 않는다. 서로가 경기에만 집중하고 있다.

경기도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가 주최·주관하고 경기도교육청의 후원으로 진행되는 제2회 공모전에서는 ‘장애인이 편리하게 사용할 수 있는 보조기기 상상하기’, ‘장애인이 편리하게 공부하고 뛰어놀 수 있는 학교 상상하기’ 등의 주제 중 한 가지를 선택하여 그림과 글을 통해 표현하면 된다.

출품 규격은 그림의 경우 도화지(8절), 문예의 경우 A4용지 한 장 분량이며 경기도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다운로드받아 작성한 뒤 10월 4일까지 우편 또는 방문하여 제출하면 된다.

출품작 심사는 10월 중 진행될 예정이며 각 영역의 전문가가 공감성, 창의성, 표현성 등을 따져 작품을 심사한다.
시상은 11월 23일(토) 경기도문화의전당에서 진행되며 각 부문별 총 30명의 수상자에게 경기도지사상, 경기도교육감상, 경기도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장상과 함께 부상을 수여할 예정이다.

공모전에 관한 자세한 내용은 경기도재활공학서비스연구지원센터 홈페이지에서 확인이 가능하며 보조기기와 장애에 대한 이해와 과제 수행에 도움을 줄 수 있는 ‘공모전 가이드북’도 내려 받을 수 있다.

기사입력: 2019/06/09 [13:23]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