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19 컴퓨텍스 타이베이

한국인 관람객 수 4위

171개국에서 4만2천명 방문

글로벌 ICT 전시회 컴퓨텍스 2019(COMPUTEX 2019)가 1일 폐막했다. 컴퓨텍스를 주관하는 타이트라(Taiwan External Trade Development Council, TAITRA)는 5일간의 전시 기간 전 세계 171개국, 4만2495명의 해외관람객이 방문했다고 밝혔다(지난해 같은 기간에 비교 0.5% 증가).

올해 해외 관람객 수 상위 10개국은 중국, 미국, 일본, 한국, 홍콩, 태국, 싱가포르, 독일, 말레이시아, 인도 순으로, 2018년 3위였던 중국이 1위로, 한국은 2018년 대비 한 단계 상승했다.

한편 스타트업 특화관 이노벡스(InnoVEX)에는 3일 동안 총 1만8251명이 방문해 전년 대비 관람객 수가 3% 증가했다. 특히 올해 전 세계 76개의 주요 바이어가 470건의 1:1 구매 및 조달 미팅에 참여해 새로운 비즈니스 기회를 모색했다. 또한 이노벡스는 삼성넥스트(Samsung NEXT), 라인(LINE), 델타(Delta), 차이나 트러스트(China Trust) 및 이스라엘의 가장 큰 펀드레이징 플랫폼인 아워크라우드(OurCrowd) 등 45개 국제 벤처캐피탈 기업을 초청, 69개 스타트업과 매칭시키는 성과를 일궜다.

◇다양한 차세대 고성능 게이밍 디바이스 선보여

새로운 AAA 게임의 발전과 도입으로 PC 제조업체는 기술적 한계에 도전하고 있다. 고성능 멀티 태스킹 프로세서, 그래픽 카드, 메모리 및 고급 주변 장치의 개발은 몰입형 게임 경험에 대한 전문적인 e스포츠(eSports) 플레이어와 게이머들의 기대에 부응하려는 노력을 나타낸다.

MSI가 컴퓨텍스에서 선보인 플래그십 GT76 타이탄(Titan) 게이밍 노트북은 8코어 5.0GHz 오버 클럭이 가능한 인텔® 코어™ i9 프로세서를 탑재했으며, 고효율의 냉각 기능을 제공한다. ADATA는 모든 XPG 제품을 전시해 몰입형 경험을 제공하는 ‘XPG 오브(ORB)’ 체험관을 구성했다. ASRock은 팬텀 게이밍(Phantom Gaming) 마더보드(motherboard)를 선보였는데, 프리미엄 Z390 팬텀 게이밍 X는 향상된 열 성능과 Wi-Fi 6(802.11ax)를 지원하는 세계 최초의 마더 보드로 주목받았다.

◇e스포츠 자선 행사 개최

컴퓨텍스에서 개최된 첫 번째 자선 e스포츠 이벤트인 조텍 컵 파이트(ZOTAC CUP Fight) 리그 오브 레전드 토너먼트 자선 게임 또한 폐막과 함께 종료됐다. 총 10만달러의 결승전 상금은 미국의 E스포츠 재단(Esports Foundation), 독일의 메이크어위시(Make-A-Wish) 재단을 포함한 자선 단체에 전달된다.

지스킬(G.skill)이 주최하고 삼성과 인텔이 후원한 지스킬 OC 월드컵(G.Skill OC World Record Stage 2019 and OC World Cup 2019)에서는 루마니아의 Alex@ro가 우승을 차지했다. 제8회 지스킬 OC 월드 레코드 오버클럭킹 대회(G.Skill OC World Record Overclocking Competition)에서는 15명의 오버클러커를 초대하여 주요 e-스포츠 업체의 강력한 하드웨어 성능을 시연했다. 이밖에 지스킬 익스트림 모드 스테이지 2019(G.Skill Extreme Mod Stage 2019)는 시스템 MOD 빌더 10개 팀을 초대, 창의적이고 독특한 시스템 모드 모델 11개를 선보였다.

◇이노벡스 피칭 콘테스트 어워드, 한국의 ‘원소프트다임’ 스타트업 테라스 어워드 수상

매년 이노벡스에서는 피칭 콘테스트가 개최되는데, 올해 총 상금은 42만달러에 달했다. 3만달러 상당의 대상은 메드플루이드(MedFluid)가 거머쥐었으며, 6만달러 상당의 스타트업 테라스 어워드(Startup Terrace Awards)는 옴니 아이즈(Omni Eyes), 마인드&아이디어 플라이(Mind&Idea Fly), 원소프트다임(Onesoftdigm), 메드플루이드(MedFluid) 및 퍼시티(PurCity)가 차지했다. MTAM테크(MTAMTech)와 간진 기술(Ganzin technology)은 각각 타이와니아 캐피털(Taiwania Capital)과 퀄컴(Qualcomm)으로부터 1만달러의 상금을 수상했다.

올해 처음으로 컴퓨텍스 인터내셔널 기자간담회에 추가된 CEO 기조 연설에는 AMD 회장 겸 CEO인 리사 수(Lisa Su) 박사가 기조 연설자로 참여해 주목을 받았다. 리사 수 박사는 차세대 컴퓨팅이 어떻게 혁신을 주도할 것인지에 대해 언급했으며, 마이크로소프트(Microsoft), 에이수스(ASUS), 에이서(Acer) 등 20여 개 파트너와 함께 컴퓨팅 업계 생태계를 소개하기도 했다.

팡-미아오 린(Fang-Miao Lin) 타이트라 부 비서장은 “올해 컴퓨텍스에서는 AI, IoT, 5G의 발전과 함께 다양하고 혁신적인 응용 기술이 소개됐다. 방대한 양의 데이터 처리 기술 및 고성능 컴퓨팅 기술은 향후 기술 산업의 성장을 이끄는 가장 중요한 원동력이 될 것이다. 올해 컴퓨텍스는 개최 이래 가장 높은 전시 규모 및 참가자 수를 기록했으며, 향후에도 컴퓨텍스는 ICT 비즈니스 기회 창출에 적극 앞장서면서, 글로벌 ICT 기술 생태계를 구축해 나갈 것”이라고 강조했다.

타이트라(Taiwan External Trade Development Council, TAITRA) 개요

타이트라(Taiwan External Trade Development Council, TAITRA)는 대외 무역 촉진을 위해 1970년 설립된 대만의 비영리 무역 진흥 기관이다. 타이트라는 정부, 업계 협회 및 여러 상업 기관의 공동 후원으로 설립되었으며, 대만 기업 및 업체의 국제 경쟁력 강화와 해외 시장에서 직면한 문제에 대한 솔루션을 지원한다.

 

타이트라는 타이베이(Taipei)에 위치한 본사, 타오위안(Taoyuan), 신주(Hsinchu), 타이중(Taichung), 타이난(Tainan) 및 가오슝(Kaohsiung)의 5개 현지 오피스와 전 세계 60개 해외 지사에 1200명 이상의 전문 인력으로 구성되어 있고 풍부한 정보 및 네트워크로 무역 촉진에 힘쓰고 있다. 타이트라는 자매단체인 대만무역센터(Taiwan Trade Center, TTC), 타이베이 세계무역센터(Taipei World Trade Center, TWTC)와 함께 효과적인 홍보 전략을 통한 다양한 무역 기회를 창출하고 있다. 타이트라는 무역 대표단 조직 및 맞춤형 조달 서비스 제공 이외에도 타이베이와 가오슝에서 매년 35회 이상의 국제 무역 박람회를 개최하고 있다.

컴퓨텍스 타이베이(COMPUTEX TAIPEI) 개요

1981년에 설립된 컴퓨텍스(COMPUTEX)는 전체 공급망과 IoT 생태계를 망라하는 글로벌 ICT, 사물인터넷(Internet of Thing, IoT) 및 스타트업 전시회이다. 컴퓨텍스는 타이트라(Taiwan External Trade Development Council, TAITRA)와 타이베이 컴퓨터협회(Taipei Computer Association, TCA)가 공동 주관하며, 대만의 ICT 클러스터를 기반으로 글로벌 브랜드에서 신생 기업까지 다양한 기업이 여기에 참가한다.

 

내실 있는 R&D 및 제조 역량과 지적 재산권 보호(IPR: Intellectual Property Rights) 환경을 갖춘 대만은 글로벌 기술 생태계 파트너를 찾는 외국 기업과 투자자를 위한 전략적 요지로 손꼽히고 있다. 더 많은 정보는 컴퓨텍스 타이베이 공식 웹사이트(링크),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링크), 공식 트위터(@computex_taipei) 및 컴퓨텍스 해시태그(#COMPUTEX)를 통해 확인할 수 있다.

기사입력: 2019/06/09 [13:28]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