KB희망캠프, 경쟁력 강화

이 행사는 장애청소년들과 멘토가 함께 진로를 찾는다.

 아직 면접 기회를 갖지 못했던 저에게 KB희망캠프에서 진행된 모의면접은 진로를 준비하는데 많은 도움을 주었습니다. 멘토장님의 피드백을 통해 부족한 부분을 보완할 수 있도록 구체적인 계획을 수립하여 취업에 꼭 성공하겠습니다.” 지난 6월 대학생 캠프에 참여했던 김한나(단국대 상담학과 3학년, 시각장애) 학생은 소감을 전했다.

 

‘KB희망캠프장애청소년들의 진로 탐색 및 성공적인 사회 진출을 위하여,··장애 청소년 100, 멘토 100, 진로 전문가인 멘토장이 함께 진로를 찾아가는 멘토링 프로그램이다. 6년간 700여명의 장애청소년이 참여하여 진로 탐색 및 꿈을 이루고 있고, 올해는 100여명의 장애청소년이 오리엔테이션을 시작으로 8개월간 사전멘토링, 여름캠프, 직업체험, 꿈 발표회, 수료식 등 단계별 활동에 참여하게 된다.

 

 

·고등학교 여름방학이 시작되면서, 대학생에 이어 중학생과 고등학생을 대상으로 맞춤형‘KB희망캠프프로그램이 진행된다. 중학생 캠프는나를 아는 캠프라는 주제로 724부터 26까지 현대블룸비스타(경기 양평)에서 90여명이 참여했다. 나 이런사람이야, 몸짓과 소리, 드림 브루마블 등의 프로그램으로 자신의 강점을 파악하고, 다양한 직업군을 알아보며 자신의 이야기를 표현하는 능력을 향상시켰다.

 

고등학생 캠프는진로를 찾는 캠프라는 주제로 731부터 82까지 엘리시안강촌(강원 춘천)에서 120여명이 참여했다. 내 안의 보물찾기, 몸으로 말해요, 드림 컴퍼니 등의 활동으로 자기 이해를 바탕으로 한 진로행동계획 수립, 문제해결능력 향상, 자기표현능력 향상을 목표로 했다.

 

 

중학생 대상 여름캠프는 국립경상대학교 교육학과 강사 강옥화 멘토장, 노원시각장애인복지관 강완식 멘토장, 발레리나 고아라 멘토장, 원광대학교 중등특수교육 교수 강경숙 멘토장, 한국발달장애인가족연구소 이수지 멘토장이 멘토와 멘티를 지도하며 이끌었다. 또한 무형문화재 제92호 태평무 이수자인 윤덕경 무용가를 초청하여 장애 청소년들에게 춤으로 자신을 표현하고 자신감을 얻어 갈 수 있도록 도왔다.

 

이처럼 각계 각층의 전문가들이 모여 장애 청소년들의 꿈을 지원했다. KB희망캠프에 참여한 강옥화 멘토장은올해로 4년째 참여하고 있는데 매년 아이들이 구체적으로 자신을 알고 성장해 나가는 모습을 보면서 보람을 느낀다.”KB희망캠프의 의미를 되새겼다.

 

KB금융그룹의 지원과 보건복지부, 교육부의 후원을 받아 7년째 진행하고 있는 KB희망캠프는 7,8월 집중 프로그램인 여름캠프 이후, 직업체험(8~10), 꿈 발표회와 학부모 대상 토크콘서트(11), 수료식과 KB희망캠프 졸업생들이 함께 모이는 홈커밍데이(12) 일정으로 진행된다.

 

이 같은 멘토링 활동을 통해 장애 청소년 멘티들은 자기주도적 진로탐색, 진로개발역량 향상의 효과를 기대하고, 멘토장과 멘토 그리고 기타 이해관계자들은 장애인과 비장애인이 더불어 살아갈 수 있는 세상을 만들 수 있는 사회적 인식이 변화될 것으로 보인다.  

기사입력: 2019/08/03 [12:14]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