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새빛콜'과 함께 한 축제

장애인 바다체험대회

휠체어 타고 바다 향유

 광주광역시교통약자이동지원센터(이하 새빛콜)는 8월 1일 사단법인 광주장애인사랑복지회의 요청으로 전남 무안 홀통해수욕장에서 개최하는 ‘2019 장애인 바다체험대회’에 참여하는 중증장애인들의 이동편의를 위해 전용차량을 지원했다고 밝혔다.

주최 측은 장애가 심한 장애인들은 장애로 인해 사회활동에 상당한 제약이 있어 바다를 직접 접하고 해상 스포츠 등 각종 체험을 하는 것이 사실상 어렵다며 이런 장애인들에게 사회참여를 통한 자존감 향상과 함께 생활 스트레스를 해소하고자 이 행사를 기획되었다고 밝혔다.

이날 대회는 장애인 당사자, 단체장, 자원봉사자 등 총 6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각종 레크리에이션, 물놀이 등 이벤트 프로그램으로 진행됐다.

새빛콜 전용차량으로 이동하여 행사에 함께한 한 장애인은 휠체어를 타고 바다를 향유한다는 것은 상상도 못했었는데 세빛콜이 이동지원을 해주어 함께할 수 있었다며 운전원과 새빛콜에 감사드린다고 소감을 밝혔다.

한편 ‘새빛콜’은 교통약자 이동 편의 증진을 위해 시비 및 복권기금의 지원을 받아 운영되고 있다.

기사입력: 2019/08/10 [16:56]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