제1회 서울국악축제 참가자 모집

메인무대로 '국악으로 이모저모'가 진행된다.

 

서울시는 9월 한 달간, 서울광장, 북촌 일대, 남산 등 도심 곳곳에서 국악의 참맛을 느낄 수 있는 <1회 서울국악축제>를 개최한다. ‘시민이 함께 만들어가는 축제를 만들기 위해 다양한 참여형 프로그램을 준비하고 있으며, 8월부터 각 프로그램별 참여자를 모집하고 있다.

 

모집 중인 참여자는 국악을 전공하는 청소년·대학생을 대상으로 하는 <국악 토크콘서트>의 주제 발표자, 국악에 얽힌 사연을 읽어주는 <국악으로 이모저모>의 사연, 축제를 함께 만들어갈 홍보 서포터즈 ()동이등이 있다.

 

923(), 서울돈화문국악당에서는 우리 국악의 새로운 길을 모색하는 국악 토크콘서트-서울 국악로드 2050’의 주제 발표자를 모집한다. 국악을 전공하는 청소년-대학생이 주인공이 되어 5분이라는 제한된 시간 동안 <국악이 나아갈 길>, <30년 후, 나의 국악은?> 등을 주제로 자신의 고민 또는 연구하고 있는 내용을 발표하고, 발표 내용에 부합하는 짧은 공연도 선보일 수 있다.

 

이번 국악 토크콘서트에 참여를 원하는 학생들은 85()~94(), 홈페이지를 통해 참가신청서와 자기소개 및 간략한 발표내용 소개 영상을 제출하면 된다. 신청자들이 제출한 영상 등 신청서류를 바탕으로 심사를 거쳐 결선에 진출할 7명을 선발할 계획이다.

 

  예선 심사 결과는 99() 홈페이지를 통해 공개하며, 참가자에게는 소정의 참가비를 지급할 예정이다.

 

914(), 서울광장 메인무대에서는 국악에 관한 궁금증을 풀어주는 국악으로 이모저모가 진행된다. 평소 국악에 대해 궁금했던 점이나 국악에 얽힌 사연을 홈페이지에 등록하면, 행사 당일 국악 전문가의 해설과 함께 서울시청소년국악단이 멋진 연주를 들려줄 계획이다.

 

또한 <1회 서울국악축제>를 함께 만들어갈 서포터즈 ()동이30명도  814()까지 모집하고 있다. 축제의 홍보와 시민들의 국악체험을 돕는 악동이는 개인 소셜미디어(SNS) 활동을 활발히 하고 있거나 국악을 전공으로 하는 사람이라면 지원 가능하다.

 

이 밖에도 914~15양일간, 서울광장 메인행사에 함께 할 국악동호회 5개 팀을 모집 중이다. 동호회를 알릴 수 있는 홍보부스와 메인공연 중간 오픈 스테이지 무대에 오를 수 있는 기회를 제공할 예정이다.서울국악축제 홈페이지를 통해 오는 830까지 신청하면 된다.

기사입력: 2019/08/11 [16:54]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