척수장애인 활동지원 서비스

활동지원 서비스를 종합재가센터를 중심으로 전개할 예정이다.

서울시사회서비스원과 한국척수장애인협회 서울특별시협회는 9월 26업무협약을 통하여 최중증 척수 장애인 활동지원서비스 활성화에 나섰다.

 

서울시사회서비스원과 한국척수장애인협회 서울특별시협회는 전문적이고체계적인 장애인 활동지원서비스 제공을 위해 상호 협력하기로 했다.

 

서울시사회서비스원은 어르신·장애인·아동을 위한 사회서비스를 공공이직접 책임지고 제공하기 위하여 지난 2월 정식 출범했다.주요 사업으로는 국공립 사회복지시설 직접 운영 종합재가센터 신설운영민간서비스 기관지원 체계적인 서비스 관리 등이 있다.

 

서울시사회서비스원의 소속기관인 종합재가센터는 장기요양, 장애인활동지원 등 어르신장애인을 위한 다양한 사회서비스를 통합하여 직접 제공하는 지역사회 통합돌봄의 핵심기관이다.

 

종합재가센터는 올해 7월 성동을 시작으로 은평(8), 강서(9), 노원(10), 마포(12)에 순차적으로 개소하여, 향후 2021년까지 서울시전 자치구에 설치운영할 예정이다.

 

서울시사회서비스원과 한국척수장애인협회 서울특별시협회는이번 협약을통해 최중증 척수장애인이 일상생활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돕는 활동지원서비스를 종합재가센터를 중심으로 체계적으로 전개할 계획이다.

 

구체적으로 척수장애인 활동지원서비스 제공인력을 대상으로 전문 교육실시 척수장애인 활동지원서비스 매뉴얼 개발 종합재가센터 편의시설자문 장애인복지사업 관련 협력 등을 내용으로 한다.

 

더불어두 기관은 장애인의 복지 향상을 위한 정책개발 및 제도개선과관련된 논의를 진행하여, 당사자에게 실질적으로 필요한 서비스 지원이이루어질 수 있도록 상호 협력할 계획이다.

 

서울시사회서비스원 주진우 대표이사는 한국척수장애인협회 서울특별시협회와의 협약을 통해 더 수준 높은 장애인활동지원 서비스를 제공할 수있는 기반을 마련하겠다제공인력에 대한 전문 교육을 토대로 장애인이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는 종합재가센터를 운영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09/30 [11:11]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