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조기기의 날 행사

시각장애인이 활용 가능한 최신 보조기기 80종을 전시했다.

 국립재활원(원장 이범석)이 시각장애인의 자립 생활에 필요한 보조기기에 대한 이해도 향상을 목적으로 10월 2일 ‘시각장애인과 함께하는 보조기기기의 날 행사’를 국립재활원 나래관 중강당에서 개최하였다.

이날 행사는 커뮤니티케어와 건강 관련 세미나와 보조기기 전시체험 행사로 진행되었으며 시각장애인과 보호자, 지역보조기기센터 및 지역보건의료센터 관계자 등이 7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되었다. 특히 지역사회 돌봄 서비스(커뮤니티케어)와 장애인 건강보건관리 서비스 등 시각장애인의 성공적 자립생활을 주제로 세미나를 실시하였다. 또한 정부에서 지원하는 공적급여 보조기기 및 최신보조기기 80여 종을 전시하여 자신에게 맞는 보조기기에 대한 종합적인 정보를 얻고 체험해 보는 시간도 마련되었다.

국립재활원 이범석 원장은 “이번 보조기기의 날 행사는 시각장애인이 활용 가능한 보조기기에 대한 유익한 정보를 제공하고 시각장애인의 자립생활 방향성을 제시하는 뜻 깊은 시간이었다”며 “앞으로도 시각장애인연합회 등과 협력 관계를 유지하여 시각장애인을 위한 더 나은 서비스를 제공할 수 있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기사입력: 2019/10/05 [11:11]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