울산전국어울림마라톤대회

장애인, 비장애인 함께해

태화강 국가 정원 지정 기념행사의 일환으로 개최되었다.

지난 929울산광역시 태화강 고수부지 및 강변 일원에서 ‘2019 문화체육관광부장관배 울산전국어울림마라톤대회가 개최되었다.

 

이번 대회는 3,500여명(장애인 150, 비장애인 2,850, 자원봉사 및 관계자 500)의 선수단이 참가한 가운데 총 2개의 코스(도로, 강변)에서 5개의 세부 이벤트가 열리며, 10km 코스는 휠체어 레이싱부(/장애인), 기타장애인부(, /장애인), 어울림부(, /비장애인),5km코스는 휠체어부(/장애인), 어울림부(, /비장애인)로 진행되었다.

 

시상은 10km 휠체어 레이싱부와 5km 휠체어부 1위에게 문화체육관광부장관상이 주어지고, 10km 기타장애인부 1위에는 대한장애인체육회장상이 주어졌다.

 

 

울산전국어울림마라톤대회태화강 국가정원 지정기념의 일환으로 울산광역시에서 첫개최되는 전국어울림마라톤 대회로, 울산시 최초로 10km 마라톤 코스 인증을 받아 실시되며 참가자 전원에게는 기념티셔츠와 완주메달이 수여되었다.

 

대한장애인체육회 이명호 회장은 이번 대회를 계기로 장애인과 비장애인 구분 없이체육활동을 즐기는 사회적 분위기가 형성되어, 국민 모두가 운동을 통한 삶의 질 향상이 이루어지길 기대한다.”며 대회를 응원했다.

기사입력: 2019/10/05 [14:41]  최종편집: ⓒ

필자의 다른기사보기 메일로 보내기 인쇄하기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