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구절벽 위기와 대책

기획방송 프로그램

황재화 기자 | 기사입력 2024/05/02 [17:38]

인구절벽 위기와 대책

기획방송 프로그램

황재화 기자 | 입력 : 2024/05/02 [17:38]

국회사무회와 지상파 방송 3사가 협력해 제작한 방송프로그램이 방송되었다.

 

국회사무처가 인구절벽 위기와 그 대책을 주제로 지상파 방송 3사와 협업하여 기획한 다양한 방송 프로그램이 본격적으로 방영되기 시작한다. 저출생 문제의 심각성에 대한 국민적 공감대를 형성하고, 김진표 국회의장이 신년 기자간담회와 임시회 개회사 등에서 제언한 저출생 정책의 헌법 규범화 등 국가적인 대책 마련에 대한 논의의 토대를 마련하는 데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된다.

우선, 국회사무처와 여론조사·공론조사 전문기관이 함께 시행하는 ‘인구절벽 대응방안 헌법 규범화 공론조사 2부작가 MBC를 통해 4월 25일 목 1부, 4월 26일 금 2부 이틀간 오전 10시 40분부터 생방송으로 중계된다. 사회탐구영역 이지영 강사가 VCR을 통해 저출생 현상을 설명하고 김경일 심리학자, 이원재 사회학자 등 전문가 패널이 사전조사를 거쳐 선정된 300명의 시민참여단과 쟁점별 토론을 펼친다. 김 의장은 1부에서 토론 전 모두발언을 하고, 2부에서 공론조사 최종 결과 발표를 지켜볼 예정이다.

4월 30일화 에는 저출생 관련 MBC 100분 토론과 MBC 다큐멘터리가 연속으로 방송된다. 정준희 교수가 진행하는 MBC 100분 토론은 김 의장과 관련 전문가들이 토론자로 출연하며 22시부터 방송된다. 이어서 23시 40분에 방송되는 MBC 다큐멘터리에는 개그맨 장도연, 유튜버 슈카 등이 출연하여 아이를 낳지 않기로 한 2030 세대의 목소리를 듣는다.

SBS는 ‘2024 저출생 위기극복 특집 다시, 아이들의 대한민국 프로그램 2부작을 4월 27일 토 오전 10시, 4월 28일 오후 12시 20분 양일간 방송할 예정이다. 27일 방송되는 1부에서는 SBS 정미선 아나운서의 진행으로 김진표 국회의장이 연사로 나서고, 손수호 변호사, 방송인 사유리와 크리스 존슨, 박슬기, 유튜버 미미미누 김민우가 패널로 출연할 예정이다. 그리고 28일 방송되는 2부에서는 김진표 국회의장, 정관용 시사평론가, 정재훈 서울여대 사회복지학과 교수, 신경아 한림대 사회학과 교수의 대담이 이어진다. 김 의장은 우리나라의 심각한 저출생 문제의 원인을 정책의 분절성이라고 진단하고 이를 극복하기 위한 저출생 개헌의 필요성을 강조할 예정이다.

KBS는 1TV를 통해 ‘가정의 달 특별기획 저 너머의 출산 5부작’을 4월 30일 화부터 5월 4일 토까지 매일 1부씩 방영한다 4월 30일 화 5월 3일 금 22시, 5월 4일 토 21시 40분. 4월 30일 화과 5월 1일 수에 방영되는 다큐멘터리 두 편에서는 출생율 반등에 성공한 국가들과 실패한 국가들의 사례를 통해 앞으로 우리나라가 가야 할 길을 알아보며, 5월 2일목 부터 4일 토까지 방영되는 강연 세 편에서는 정재훈 서울여대 사회복지학과 교수, 김현철 홍콩과기대 경제학과 교수, 진미정 서울대 아동가족학과 교수가 연사로 나서 저출생 극복을 위한 방안들에 대해 이야기한다. 김 의장은 5월 4일 토 21시 40분 방송되는 강연 3부에서 특별초청 연사로 등장해 저출산 위기를 잠재우기 위해 우리 사회 개헌이 필요함을 시청자들에게 직접 호소할 예정이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