자페스펙트럼 심포지엄 개최

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삶

황재화 기자 | 기사입력 2024/07/05 [11:35]

자페스펙트럼 심포지엄 개최

발달장애인과 그 가족의 삶

황재화 기자 | 입력 : 2024/07/05 [11:35]

이번 심포지엄은 발달 장애인 가족의 건강한 삶의 여정을 모색했다.

 

한국장애인개발원 제주특별자치도발달장애인지원센터는74일과5일 양일간 제주대학교 대강당에서‘2024년 제3회 제주특별자치도 발달장애 자폐스펙트럼 국제심포지엄을 개최하였다.이번 심포지엄은 발달장애인 가족의 건강한 삶의 여정에 대한모색을 통해 당사자와가족의 성장에 기여하고자 마련했다.발달장애인 및 가족 지원에 관심 있는 750여명을 대상으로 대면과 비대면으로 진행하였다.발달장애 가족의여정과 성장이라는 주제로 열리는 심포지엄은 지난2021년부터시작해 올해로 제주에서 세 번째로 개최되는 국제적인 행사이다.특히,올해 개소한 제주대학교병원 발달장애인거점병원 행동발달증진센터와의협업을 통해 지역사회지원체계와 더불어 의료적 지원체계에 대한 깊은 고찰하는 자리를 마련하였다. 첫째날에는발달장애와 가족’, ‘발달장애 가족의 여정과 성장 지원을 주제로 서울대 의과대학의 유희정교수의자폐스펙트럼장애,그리고 가족’,미국 몽클레어 주립대의 에린 강의미국 발달장애인 가족의 경험과 지역사회 지원’,미국 브리티시 컬럼비아 대학의 앤서니 베일리 박사의‘The family and ASD over alifespan’등의 강의가진행 되었고.둘째 날에는발달장애 아동의 성장을 위한 가족 중심 접근을 주제로 동국대학교일산병원 김예니 교수의발달지연 영유아 양육자를 위한Caregiver Skill Training’,서울대학교병원윤선아 교수의자폐 아동을 위한 종합적 교육 접근’,미국 몽클레어 주립대의 에린 강의자폐아동의 불안지원을 위한Facing your fears’등의 발표가 이어졌다.제주발달센터 이은선 센터장은발달장애인과 가족이 지역사회에서 더욱 더 건강하게 지낼 수 있도록 최중증 발달장애인 통합돌봄과 긴급돌봄 서비스가 시행되는 등 국가적 시스템을 가동하고 있으나,여전히 우리 지역에서는 서비스 체계가 미흡하다는 지적이 많다며 발달장애인과 가족이 보다 나은 삶을 지낼 수 있게 조금이나마 보탬이 되고자 이번 행사를 마련했다고 밝혔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
광고