몸과 마음을 치유한다

'숲 체험 교육'

강경숙 기자 | 기사입력 2024/07/05 [09:53]

몸과 마음을 치유한다

'숲 체험 교육'

강경숙 기자 | 입력 : 2024/07/05 [09:53]

함께하는숲의 ‘숲 체험 교육’에 참여한 장애·특수학급 어린이들

 

숲을 접할 기회가 적은 아동들에게 다양한 숲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

 

서울유아 숲교육, 생태교육 서비스를 제공하는 숲체험 교육기관 함께하는숲이 숲 체험 교육프로그램을 통해 올 상반기에만 1000명 이상의 취약계층 아이들을 대상으로 몸과 마음을 치유하는 산림복지를 실현했다고 밝혔다.함께하는숲의 숲 체험 교육은 복권위원회, 산림청, 한국산림복지진흥원이 주관하는 ‘2024년 녹색자금 취약계층 숲체험 및 교육 지원사업에 선정돼 올 1월부터 운영되고 있다.녹색자금 취약계층 숲체험 및 교육 지원은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정서적인 안정과 건강 증진, 삶의 질 향상을 위해 산림교육, 치유, 레포츠, 여행 등 산림복지 서비스를 제공하는 사업이다. 산림의 다양한 기능을 체계적으로 체험·탐방·학습하고, 탄소중립 실천문화 확산을 위한 프로그램 운영 등을 통해 산림의 중요성 이해와 함께 산림 관련 지식 습득과 올바른 가치관 형성을 돕는 것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함께하는숲의 숲 체험 교육은 인근에 숲이 없는 학교, 지역아동센터, 어린이집의 유·아동 가운데 특수학급, 저소득, 북한이탈주민, 다문화, 장애인 등 다양한 취약계층을 대상으로 한다. 주변에 숲이 없거나 평소에 숲을 접할 기회가 적은 취약계층 아이들에게 차량과 간식을 지원하면서 숲은 물론 식물원, 자연 박물관, 생태공원 등 다방면의 숲 체험 기회를 제공한다.숲 체험 교육 프로그램의 참여기관은 총 20기관으로, 정기기관은 기관당 8회의 교육 중 4~5회를 차량을 타고 이동한다. 다문화 비율이 80% 이상인 서울 구로의 한 초등학교는 협약을 맺고 전학년을 대상으로 탄소중립 및 생태교육을 진행하고 있다.참여기관들의 숲 체험 교육 만족도 또한 매우 높게 나타났다. 함께하는숲이 올 1월부터 6월까지 교육에 참여한 기관을 대상으로 중간 만족도 조사를 실시한 결과, 95%만족이상의 긍정적 평가를 내렸다.현재까지 2300명의 사업 대상자 중 1022명이 숲 체험 교육을 수료했으며, 남은 하반기 활동을 통해 1300여 명의 아이들이 추가로 교육에 참여한다. 하반기 교육의 경우 관악산 계곡 탐험, 광명동굴 체험, 부천 시립 옹기박물관 등에서 진행될 예정이다.함께하는숲 김민화 대표는 숲 체험 교육을 통해 평소 접하지 못했던 숲의 진면목을 즐겁게 체험하는 아이들의 모습에 보람을 느낀다하반기에도 더욱 내실 있게 교육을 운영할 수 있도록 지속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한편 함께하는숲은 숲 체험 교육 외에도 숲 체험원 운영을 비롯해 구로구 및 영등포 지자체 숲해설, 자연생태박물관 투어, 캠핑장 연계 숲체험, 역사 문화 해설, 영어 숲체험, 할로윈 축제 숲체험, 곤충탐험, 조류탐험대, 밧줄놀이, 오감자극 영유아 프로그램, 방과후 숲&과학 프로그램, 가족숲축제, 자연미술 프로그램, 우리학교숲알기 생태지도만들기등 다양한 프로그램을 진행하고 있다.

 

  • 도배방지 이미지

관련기사목록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광고
사랑의 후원금
사랑의 후원금 자세히 보기
사랑의 후원금 후원양식 다운로드
사랑의 후원금
광고